2021.08.06 (금)

  • 구름많음서울 26.3℃
  • 맑음제주 26.5℃
  • 맑음고산 25.5℃
  • 구름조금성산 25.3℃
  • 맑음서귀포 25.5℃
기상청 제공

사회


원 지사, 강정마을 방문 "주민화합과 명예회복 약속"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8.06.21 13:48:04
URL복사

 민군복합형 관광미항 건설로 발생한 갈동 해소와 서귀포 강정마을의 공동체 회복을 위한 ‘강정마을 커뮤니티 센터’가 21일 오전 준공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돌입한다.



서귀포시 강정동 4362번지 일원에 연면적 2,289㎡ 규모로 건립된 강정마을 커뮤니티 센터는 경로당과, 사무실, 의례회관, 임대주택 등을 갖추고 있다.


센터 내 사무실에는 마을회, 청년회, 부녀회 등 강정마을 자생단체가 입주할 예정이며, 센터 1층에 있는 의례회관에서는 마을의 각종 행사들을 개최하는 장소로 사용된다.


1.5룸과 2룸 형태의 임대주택은 총 12호이며, 향후 세입자를 받아 센터 운영비로 활용할 계획도 세우고 있다. 


이날 준공식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이상순 서귀포시장, 임상필 도의회 당선자, 김성범 중문농협 조합장, 홍동표 대천동 주민자치위원장, 강희봉 강정마을회장 등 지역주민 100여명이 함께 참석했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이 자리에서 “커뮤니티센터를 중심으로 강정마을 주민 삶의 질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하며 주민들을 격려했다.
 
이어 원 지사는 “강정마을회와 진솔하게 소통하면서 주민들의 명예를 회복하고, 주민 화합과 공동체 회복을 위한 구체적인 시행계획을 마련해 반드시 실천할 것”이라 피력했다.


또 “마을회를 중심으로 강정마을이 안고 있는 풀어야할 숙제들과 함께 주민들의 미래에 희망과 자부심을 가질 수 있는 여러 가지 조치들과 사업들, 그에 필요한 도와 서귀포시 차원의 해야 할 일을 전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다짐한 바 있다”면서 “공직내부의 체계나 인사부터 강정마을의 계획들이 정확한 의사결정을 거쳐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원 지사는 “큰 원칙은 강정마을을 중심으로 풀어나가는 것이고, 도정과 서귀포시는 강정마을 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들은 마을회와 협의를 통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할 것”이라 말했다.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