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4℃
  • 흐림강릉 11.3℃
  • 서울 10.9℃
  • 대전 13.2℃
  • 대구 13.5℃
  • 울산 13.9℃
  • 광주 13.6℃
  • 부산 15.8℃
  • 흐림고창 14.4℃
  • 제주 17.7℃
  • 흐림강화 10.8℃
  • 흐림보은 12.6℃
  • 흐림금산 10.9℃
  • 흐림강진군 15.7℃
  • 흐림경주시 13.3℃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전기차

제9회 스마트그리드 데이, 11월 1일 개최

제9회 스마트그리드 데이 행사가 오는 11월 1일, 오후 2시 라마다프라자 제주호텔에서 개최된다.


지난 2010년 시작돼 올해로 아홉 번째를 맞는 본 행사는 “Smart +Plus Green Jeju 2030”이라는 행사명으로, “Carbon Free Island, Jeju by 2030” 정책의 실현을 위한 녹색산업 육성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스마트 에너지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에너지 효율화 방안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이번 행사에는 제주도와 제주에너지공사, 사단법인 제주스마트그리드기업협회 관계자를 비롯, 전성태 제주특별자치도 행정부지사, 고용호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회 위원장, 백기훈 한국스마트그리드사업단 단장 등 스마트그리드 산업 관련 도내외 산학연관 관계자와 도민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는 1부 강연, 사례발표와 2부 정책 토론회 순으로 진행되며, 부대행사로 스마트그리드 기업 전시부스가 운영된다.


1부에는 제주대학교 박경린 교수의 ‘스마트그리드 2018’이라는 주제로 기조강연과 호남대학교 김철수 교수의 ‘전기자동차산업 동향과 충전인프라 발전방향’이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실시하고, 이후 도내외 스마트그리드 관련 우수사례에 대한 기업 CEO들의 발표가 진행된다.


 2부 정책토론회에서는 서울대학교 아시아에너지환경지속가능연구소 김인환 박사의 ‘스마트그리드에서 스마트시민으로 함께’라는 주제발표와 에너지경제연구원 조상민 실장의 ‘Carbon Free Island 제주가 나아갈 방향’이라는 주제발표 이후 전문가 토론이 이뤄진다.

 

탄소없는제주정책과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스마트그리드 산업 등 차세대 녹색 산업을 육성해 제주가 카본 프리 아일랜드와 글로벌 선도도시에 한걸음 더 다가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