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5℃
  • 흐림강릉 26.3℃
  • 구름많음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7.1℃
  • 흐림대구 25.0℃
  • 흐림울산 24.5℃
  • 구름많음광주 26.8℃
  • 흐림부산 26.9℃
  • 구름조금고창 27.7℃
  • 흐림제주 26.6℃
  • 흐림강화 27.1℃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조금금산 24.6℃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
  • 흐림거제 26.7℃
기상청 제공











제주형 자율주행차 산업 육성, 도내 전문가들 한자리 모인다
국가적 과제로 떠오른 자율주행차 산업과 관련해 제주형 자율주행차 산업 육성을 위한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연구원 전기차정책연구센터는4차 산업의 핵심 기술로 부각되고 있는 ‘자율주행 산업’에 대한 정책 동향과 육성과제 발굴을 위한 ‘자율주행차 정책 및 기술동향 세미나’를 오는 16일 오후 4시, 제주도청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자율주행 산업’에 대한 이해와 기술 동향 등의 분석을 통해 제주가 추진하고 있는 자율주행 시범사업들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관련 분야 전문가와 담당 공무원 등이 참석하여 제주형 자율주행 과제 발굴 및 효과적 수행방안에 대한 다각적인 논의와 정보 공유의 시간을 갖게 될 예정이다. 개최 장소는 제주도청 제1청사 별관 환경마루이며, 전기차 관련 분야 전문가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자동차부품연구원의 주제 발표와 토론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제주도는 전기차 연관 산업 육성을 위해 지난 7월 전기차 폐배터리 재사용센터를 착공하는가 하면, 태양광과 에너지저장장치를 연계한 EV 카페를 준공한 바 있다. 또한 4차 산업의 핵심 기술인 자율주행 분야에서는 국내 연관기업 및 대학과의 지속적인 협력







'미세먼지 특별법' 내년 2월 시행, 도지사 권한 대폭강화
갈수록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피해를 해소하기 위해 마련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이 7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내년 2월부터 시행에 들어간다. '미세먼지 특별법'의 시행으로그간 수도권 공공, 행정기관을 대상으로 시범운영되던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 자동차 운행제한과 오염물질 배출시설에 대한 규제'에 대한 법적 근거가 마련되었으며, 도지사와 시장 및 지자체장에 대한 권한이 대폭 강화되었다. 내년 2월부터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할 경우 도지사는 각 기관과 사업자에 대해 휴업과 탄력적 근무제를 권고할 수 있다. 또한 환경부 장관의 요청에 따라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에 대한 가동률을 조정할 수 있으며, 도지사의 판단에 따라 미세먼지 오염이 심각한 지역 중 어린이와 노인 등이 많은 지역을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하고 저감사업을 확대할 수 있게 되었다.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된 곳에서는 대기오염 상시측정망이 설치되고, 어린이 통학차량을 친환경차로 전환하게 되며, 그 외 학교 공기정화시설 설치, 수목 식재, 공원 조성 등을 위한 지원이 우선적으로 이뤄지게 된다. 이에 따라 제주 지역에서도 미세먼지 발생 시 수도권과 동일한 '차량운행제한' 및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