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9 (금)

  • 맑음동두천 0.2℃
  • 맑음강릉 6.8℃
  • 맑음서울 0.9℃
  • 맑음대전 3.6℃
  • 맑음대구 6.1℃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5.8℃
  • 맑음부산 7.7℃
  • 맑음고창 4.8℃
  • 맑음제주 11.1℃
  • 맑음강화 2.3℃
  • 맑음보은 2.1℃
  • 구름조금금산 -1.6℃
  • 맑음강진군 7.1℃
  • 맑음경주시 6.4℃
  • 맑음거제 8.4℃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 천연가스 시대 첫 걸음, 난방비 절감효과 기대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9.11.29 10:35:25

제주도는 지난 28일 오후 3시 제주시 애월읍 소재 제주 천연가스 생산기지에서 ‘제주도 천연가스 공급사업 준공식’이 개최됐다고 밝혔다.

 

제주도 천연가스 공급사업은 민선 7기 원희룡 도정의 역점사업인 ‘2030 카본프리 아일랜드’, ‘더스트 프리’등의 연계사업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제주도민들은 청정에너지인 천연가스를 사용함으로써 액화석유가스와 등유를 사용할 때보다 20~30% 정도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천연가스 생산기지에는 4만5000㎘급 천연가스 저장탱크 2기로 구성돼 있으며, 천연가스 공급배관은 총 81km(애월~제주 서귀포)로 봉개와 한림, 하원, 광령, 애월, 노형, 안던 등 공급관리소 7개소와 연결되어 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이날 준공식에 참석해 “오늘은 제주도 역사에 길이 남을 뜻깊은 날”이라며 “준공식이 열리기까지 적극적으로 협력해주신 애월읍 주민들의 협조 덕분에 제주에서도 천연가스 시대를 열 수 있게 됐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 제주 전 지역에 걸쳐 100% 천연가스가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강조했다.

 

원희룡 지사는 “천연가스의 공급을 계기로 제주도가 유네스코가 인정한 청정 환경을 지키고 푸른 하늘, 맑은 공기 그리고 친환경 청정 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참석한 애월읍 주민들과 유관기관 등에 당부하기도 했다.


 

가스공사는 2년여에 걸쳐 제주에 천연가스 생산기지 및 공급배관 공사를 실시했으며, 내년 3월부터 제주지역 2만9950세대에 연 16만1000톤 물량의 천연도시가스를 공급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이를 통해 ▲지역의 안정적인 전력공급 ▲도민 에너지 복지 향상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날 준공식에는 원희룡 지사,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태석 도의회 의장, 강창일 국회의원, 채희봉 한국가스공사 사장 등 내외 귀빈과 1,000여명의 도민들이 참석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