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0.9℃
  • 흐림강릉 11.3℃
  • 서울 10.6℃
  • 대전 13.6℃
  • 흐림대구 14.3℃
  • 울산 14.4℃
  • 광주 15.0℃
  • 흐림부산 16.5℃
  • 흐림고창 15.5℃
  • 제주 17.9℃
  • 흐림강화 10.9℃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1.8℃
  • 흐림강진군 15.1℃
  • 흐림경주시 14.2℃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사회

도내 외국인 3만명 시대 코앞, 관련 정책 손질 나서

제주도가 외국인 인구 3만명 시대를 앞두고 관련 정책 손질에 나선다.


8일 제주도에 따르면 2017년 7월 기준 도내 외국인 인구수가 2만5천명을 돌파한 가운데 3만명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발전방향 모색에 나선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8일, 출입국 및 외국인 정책 현황과 관련해 외국인자문위원회를 개최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한다.


이날 제주출입국·외국인청에서는 사회통합, 국적제도, 결혼이민자 등 출입국 제도 및 서비스를 집중 소개하는 한편, 예멘난민 심사 처리경과에 대해서도 자문위원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간담회를 통해 제기된 애로 및 건의사항은 적극 검토해 향후 제도개선에 활용할 방침이다.

 

한편, 최근 출입국자와 체류외국인의 지속적인 증가와 맞물려 출입국․외국인관련 업무 수요도 급증하고 있어 출입국 서비스 향상은 물론 도민안전 강화를 위한 정책적 지원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자문위원회는 이번 회의를 계기로 도내 출입국 및 체류지원, 체류질서 유지 등을 담당하고 있는 제주출입국·외국인청과의 소통 네트워크를 보다 활성화하는 한편, 도민과 거주외국인이 서로 존중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국제자유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정책 제안 등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해 나갈 방침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이날 회의를 통해 자문위원들이 우리나라의 출입국 정책을 체계적으로 이해하고 이를 바탕으로 향후 자문위원회 활동을 수행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