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13.8℃
  • 박무서울 11.3℃
  • 박무대전 9.8℃
  • 구름많음대구 12.7℃
  • 구름많음울산 14.2℃
  • 박무광주 13.0℃
  • 흐림부산 16.0℃
  • 구름많음고창 10.5℃
  • 흐림제주 18.1℃
  • 구름많음강화 14.2℃
  • 구름조금보은 6.1℃
  • 구름많음금산 6.8℃
  • 구름많음강진군 12.1℃
  • 흐림경주시 11.5℃
  • 구름많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중국인 소유토지 감소세 계속

서귀포시에 중국인이 보유한 토지가 점차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귀포시는 올해 8월말 기준 중국인 소유토지가 4,662천㎡로, 지난 2015년말 4,860천㎡ 대비 198천㎡ 감소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2015년까지 급증하던 서귀포시 관내 중국인 소유토지는 2016년 들어 감소세로 전환,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2017년 3월부터는 중국인 취득 토지보다 처분 토지가 많아지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데, 이는 성산읍 전지역 토지거래허가제 시행 이후 외지인에 대한 토지매입 제한과, 투기방지 대책으로 농지기능강화 방침 실행, 토지분할 쪼개기 불허, 부동산 의심거래 정밀조사 등 지속적인 부동산 투기차단 대책에 따른 것으로 서귀포시는 분석하고 있다.


한편, 2017년 8월말 기준 서귀포시 외국인 토지 소유현황은 전체 11,728천㎡로 서귀포시 전체면적 870,720천㎡의 1.3%이며, 국적별로는 중국 4,662천㎡, 미국 2,956천㎡, 일본 1,969천㎡, 대만 태국 등 기타아시아 1,045천㎡, 기타미주 411천㎡, 그 외 254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 외국인 토지 취득현황을 주기적으로 분석하여 토지이동상황을 철저히 확인하고, 중국인 등의 부동산 보유현황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 가수요 목적의 부동산 투기를 지속적으로 차단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