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조금서울 22.4℃
  • 맑음제주 28.1℃
  • 맑음고산 24.8℃
  • 맑음성산 27.1℃
  • 박무서귀포 24.6℃
기상청 제공

경제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신품종 제주감귤 유전자 분석 통해 100% 판별

URL복사

가을향 등 3개 품종 분석 완료…부정유통 차단

 

[제주교통복지신문=민진수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은 감귤 신품종 3개에 대한 품종 판별 유전자 분석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품종 판별 유전자 분석은 ㈜바이오메딕에서 개발한 감귤 분자표지(마커)를 이용했다.


앞서 농업기술원은 지난해 7월 ㈜바이오메딕과 분자표지 사용에 대한 통상실시 협약을 체결했다.


분석방법은 감귤 잎에서 추출한 염색체 DNA에 대해 16개의 SSR 마커를 이용한 유전자 단편 분석을 통해 이뤄지며, 이를 통한 품종 판별 정확도는 100%이다.


SSR(Simple Sequence Repeat) 마커: 단순 반복 염기서열 분자 마커, 주로 동·식물 품종 판별에 널리 사용되고 있다.


강상훈 감귤육종연구팀장은 “유전자 분석으로 제주감귤 품종에 대한 판별이 확실하게 돼 부정 유통 차단에 도움이 된다”며 “우리 품종을 육성하고 지켜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