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구름조금서울 20.0℃
  • 구름많음제주 22.1℃
  • 구름많음고산 21.6℃
  • 구름조금성산 22.3℃
  • 구름많음서귀포 22.7℃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JDC, 제주 현안과제 해결 위해 힘 합친다

URL복사

도민 복리 증진·제주의 지속가능한 발전 위해 양 기관 상호협력 ‘한 뜻’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도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가 제주의 현안과제 해결 및 지속가능한 제주로 나아가기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0일 오전 10시 30분 JDC와 ‘2021년 상반기 정례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주도 주관으로 열린 이번 정례협의회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감안해 기관 간 영상회의로 진행됐다.


이번 회의에는 도와 JDC 실무급 관계자들이 참석해 기관별 현안 공유 및 협조사항을 논의했다.


제주도는 제주형 뉴딜 등 제주의 현안과제 추진에 JDC가 국가공기업으로서 적극 동참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한 △제주형 뉴딜 추진에 따른 협업 △제주 RE100 이행 참여 요청 △순환자원 혁신 클러스터 조성사업 관련 JDC의 참여 의지 확인 및 상호 협력방을 논의했다.


JDC는 제주의 환경가치 증진에 선도적 역할을 하기 위해 현재 수립중인 제3차 제주국제자유도시 종합계획 상 JDC의 역할 정립 등을 요청했다.


이어 △환경보전 및 환경사업 기반 마련 △영어교육도시 준공 공공시설 귀속 협조 △‘제1회 아·태 영리더스포럼, 제주’ 개최 공유 및 도 차원의 참여를 요청하고, 기관 간 협업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는 도민의 복리 증진과 제주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양 기관이 상호 협력하자는 데 뜻을 모았다.


허법률 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날 회의에서 “올해는 향후 10년 제주의 미래를 그리는 제3차 제주국제자유도시 종합계획이 수립되는 시기인 만큼, 도와 JDC가 더욱 소통하고 지혜를 모으길 바란다”며 기관 간 상생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강승수 JDC 경영기획본부장은 “정례협의회를 통해 양 기관이 많은 현안들에 대해 토론하고 협력 방안을 모색하며, 제주 발전에 기여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도와 JDC 간 정례협의회는 2015년부터 시작돼 기관 간의 협의 채널로 이어지고 있다.


상반기는 도에서 주관하고 하반기는 JDC가 주관해 상호 현안 공유와 협조사항 협의를 진행해오고 있다.


허법률 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정례협의회는 코로나19 여건 속에서도 도와 JDC가 제주의 미래를 위해 현안을 공유하고 공감대를 형성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면서 “앞으로도 상호 소통 자리가 지속적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