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4 (금)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3.6℃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3.6℃
  • 흐림제주 6.2℃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9℃
  • 구름조금강진군 5.0℃
  • 맑음경주시 3.9℃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경제

제주도, 제주 수산물 가치제고와 소비촉진을 위한 협약이 체결

제주특별자치도는 청정 제주 수산물의 가공식품을 개발하고 PB상품 제작, 제주 수산물 홍보 등 제주 수산물의 소비촉진을 위한 제주도와 기업 간의 상생 협력을 위해 대명그룹과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원희룡 도지사와 김계호 성산포수협 조합장, 김미자 서귀포수협 조합장, 김시준 한림수협 조합장, 이미남 모슬포수협 조합장, 김석영 제주특별자치도 수산물가공유통협회 회장, 박흥석 대명그룹 총괄사장, 유용희 ㈜대명코퍼레이션 대표, 이택상 ㈜대명레저산업 개발사업본부장 등 제주도와 대명그룹의 수산물 가공업체 관계자들이 함께 참석했다.



협약서에는 제주 수산물의 홍보 및 판로확대 지원을 통해 제주 지역 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호협력 및 정보교류를 도모하는 내용을 명시했으며 지역 수산 가공업체의 수산 제품 개발 및 판매 지원에 대한 사항을 포함했다.
 
앞으로 업무협약 내용의 효율적 추진과 상호협의를 위해 제주특별자치도 관계자와 대명그룹 관계자, 가공유통업체 등이 함께 참여하는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수립할 예정이다.


원희룡 지사는 “대명그룹이 레저 산업의 전국 네트워크 경험을 살려서 제주의 식자재들을 활용한 식품, 상품들을 개발해서 판매를 하겠다고 나섰다”며 “이번 협약으로 소라밥, 제주톳장, 뿔소라장, 돌문어장 같은 PB상품 개발, 상품화를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제주에 투자한 기업과 제주의 지역경제가 가장 바람직한 상생, 윈-윈의 모델을 실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국내 레저산업을 주도하는 대명그룹과 지역 가공업체의 상생협력으로 제주 수산물의 브랜드가 전국적으로 확대되고, 수산 가공 상품개발과 홍보를 통해 제주 수산산업의 발전과 수산물 소비확대에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 수산가공산업 발전을 위해 시대 흐름에 맞는 안전한 수산 가공식품 개발을 지원하고, 제주수산물 홍보를 강화하는 등 소비 촉진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