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4 (화)

  • 맑음서울 -12.7℃
  • 제주 -2.8℃
  • 흐림고산 -3.7℃
  • 흐림성산 -4.5℃
  • 서귀포 -3.8℃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제주출신“양종훈 사진가”서귀포시 홍보대사 위촉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는 지난 16일 사진가 양종훈 교수(상명대 대학원 디지털이미지학과)를 서귀포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서귀포시 홍보대사는 서귀포시의 경제적·문화적 가치를 향상시킬 수 있고 인지도 있는 국내외 인사로 선정하여 서귀포시 위상를 높이기 위한 활동을 하게 된다.


양종훈 사진가를 서귀포시 홍보대사로 위촉함으로써, 서귀포시가 주최하는 각종 사진, 영상 콘테스트 공모전 심사활동을 비롯하여 시정홍보 전반에 대한 자문뿐만 아니라 서귀포시 문화예술 행사를 홍보하고 문화콘텐츠를 발굴하여 서귀포시를 국내외적으로 적극 홍보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유네스코가 2016년 세계무형문화 유산으로 지정한 해녀의 가치를 국제적으로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양종훈 홍보대사는 제주에서 태어나 해녀의 기억을 찾아 20년 동안 해녀사진을 찍어 오면서 해녀를 주제로 다양한 전시와 함께 해녀의 가치를 전 국내·외로 알리고 있으며 상명대 대학원 디지털이미지학과 교수로 재임하면서 현재 한국사진학회장, 여러 지자체·정부부처 정책자문 및 홍보대사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양종훈 홍보대사는 위촉식에서 “ 20년간 해녀의 삶을 사진으로 담아내면서 내 안의 제주인으로서 긍지와 제주의 아름다움을 매번 새롭게 발견해왔고 그 가치를 실현시켜 왔다. 내 고향 제주에서 서귀포시의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된 것을 매우 큰 자부심으로 여긴다. 서귀포시가 문화예술의 도시로 발전하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