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3 (목)

  • 서울 24.7℃
  • 흐림제주 31.7℃
  • 구름많음고산 25.0℃
  • 흐림성산 25.0℃
  • 박무서귀포 24.7℃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특별자치도, 구좌농공단지 내년 상반기 중 상수도 공급

내년 시설 완료되면 입주기업에 1일 273톤 급수 예정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화장품 제조업 등 18개 업체가 입주한 제주시 구좌읍 소재 구좌농공단지에 내년 상반기부터 상수도를 공급한다.


그동안 구좌농공단지는 단지 내 전용 지하수 관정을 통해 공업용수를 공급해왔다.


제주도는 상수도 공급을 위해 올해 예산 7억 원을 확보한 가운데 지난 6월 도 상하수도본부와 상수도 공급 협의를 완료했다.


향후 원인자부담금 납부 및 상수도 시설공사를 통해 내년 상반기 중 입주기업에 급수할 예정이다. 1일 계획 급수량은 273톤이다.


1989년 조성된 구좌농공단지는 30년 넘게 제주 제조업의 한 축을 맡고 있다.


현재 화장품 제조 등 18개 입주기업·158명의 근로자가 상주하고 있으며, 지난해 425억 원의 매출을 기록한 바 있다.


이번 구좌농공단지 공급시설이 마련되면 도내 3개 농공단지 모두 상수도와 공업용수 공급체계 구축을 마치게 된다.


최명동 제주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상수도 공급을 통해 3개 농공단지 모두 입주기업 급수 및 상주인력의 음용수 이용이 가능해진다”면서 “상대적으로 요금이 저렴한 지하수는 생산활동 등에 활용해 입주기업의 비용 부담을 덜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도는 올해 3월 대정농공단지에 1일 451톤 규모의 상수도 공급시설 설비를 마무리해 현재 입주기업체에 안정적으로 상수도를 공급하고 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