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구름조금서울 31.9℃
  • 구름많음제주 28.5℃
  • 구름조금고산 30.8℃
  • 구름많음성산 28.4℃
  • 흐림서귀포 29.1℃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 가금농가 맞춤형 방역관리로 청정제주 사수한다

뉴캣슬병 등 9종 가금전염병 모니터링 검사 결과, 모두 양호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소장 강원명)는 올해 상반기 가금농가 질병관리 지원사업 참여농가(산란계 10호)를 대상으로 제1종 전염병인 뉴캣슬병 등 주요 가금 질병 9종에 대한 모니터링 검사․분석 결과 모두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국비 지원을 받아 2015년부터 시작된 가금농가 질병관리 지원사업은 도내 양계 질병 및 사양관리 컨설팅 자문단과 연계해 행정시에서 대상자를 선정하고, 시험소에서 주기적으로 검사를 실시해 농가별 맞춤형 방역관리 자료를 제공하고 있다.


검사항목은 뉴캣슬병 등 9종의 가금질병에 대해서 항원·항체 검사를 연 5회 이상 실시하고, 분석 결과를 토대로 해당 농가에 대한 정기적인 질병 및 사양관리 지도를 통해 가금농가의 경제적 손실 예방 및 피해 최소화에 기여하고 있다.


상반기 10농가를 대상으로 2회(3월, 5월)에 걸쳐 진행한 뉴캣슬병 등의 항원검사(96건)에서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으며, 항체검사(1,740건) 결과 백신항체 보유 역가가 대부분 양호한 수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강원명 동물위생시험소장은 “가금농가 및 컨설팅 자문단과긴밀한 업무 공조 체계를 유지하고 가금질병 검사결과 분석 등을 통한 사후관리도 병행해 농가별 자율 방역관리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가금농가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국가 중앙 진단기관(농림축산검역본부)과의 진단업무 협력 체계 강화를 통해 가금질병 전문가를 육성하겠다”며 “도내 가금질병 발생 데이터를 토대로 제주 맞춤형 가금질병 검사를 확대하고 진단서비스를 제공해 가금농가의 질병 피해 최소화 및 생산성 향상 도모에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