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3 (목)

  • 흐림서울 24.3℃
  • 구름조금제주 24.0℃
  • 구름조금고산 23.6℃
  • 구름많음성산 23.7℃
  • 구름조금서귀포 23.9℃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관내 양돈장 합동점검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축산 악취 등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관내 양돈농가 75개소 및 가축분뇨 재활용업체 8개소를 대상으로 녹색환경과・도 생활환경과・영산강유역환경청 합동 지도・점검을 5월 16일부터 6월 16일까지 한 달간 실시한다.


2021년 관내 축산 악취 민원은 총 843건으로 전년 638건 대비 205건 증가했다. 악취 민원이 발생하는 이유로 주거단지 신축에 따른 주민 생활 반경 확대, 관내 유입인구 증가와 악취발생원인 양돈장을 비롯한 가축분뇨 배출시설의 노후화 등을 손꼽을 수 있다.


이번 합동 지도・점검에서는 관내 양돈농가 75개소 및 가축분뇨 재활용업체 중 무작위로 선정된 농가를 대상으로 불시 점검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 사항으로 비인가 배출시설 운영 여부, 가축분뇨 처리실태 확인, 악취 배출 허용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합동 지도점검 결과 위법 사항 발생 시'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행정 조치할 예정이며, 사안이 중대한 경우, 사법기관에 고발할 계획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축산 악취 민원이 해마다 증가함에 따라 가축분뇨 관련 사업장에 대한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통하여 가축분뇨 불법 배출 차단 및 축산 악취 발생을 억제하여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과 환경오염 예방 등 시민 불편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