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5 (목)

  • 맑음서울 7.9℃
  • 맑음제주 15.0℃
  • 맑음고산 14.6℃
  • 맑음성산 14.1℃
  • 맑음서귀포 14.8℃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 11~13일 서귀포시 서귀동 ‘럭셔리피시카페’ 방문자 검사 받아야

URL복사

제주도, 확진자 다녀간 피시방 1개소 동선 공개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가 서귀포시 서귀동 소재 ‘럭셔리피시(PC)카페’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사실을 확인하고 19일 동선 정보를 공개했다.


현재까지 진행된 역학조사 결과, 해당 피시방에는 다수의 확진자가 수 시간씩 머물렀던 것으로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안심코드 등 전자출입명부와 사용자 기록을 통해 관련 방문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안내하고 있지만, 출입자가 모두 파악되지 않아 동선 정보를 최종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업종 특성상 오랜 시간 체류하며 다른 사람과 접촉 기회가 많아지고, 함께 이용하는 과정에서 마스크를 벗고 대화나 식사 등을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지난 11~13일 동안 ‘럭셔리피시카페’에 방문했던 사람은 코로나19 증상이 없어도 가까운 보건소에 전화상담 후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한편, 해당 피시방에 대한 방역 소독 조치는 완료된 상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