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흐림서울 23.2℃
  • 흐림제주 24.6℃
  • 흐림고산 25.2℃
  • 흐림성산 24.3℃
  • 흐림서귀포 24.6℃
기상청 제공

사회


제39회 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 대단원의 막 내렸다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전국 최대의 기능 장애인 축제인 제39회 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가 4일간의 일정을 모두 마쳤다.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된 올해 대회에는 총 40개 직종에 전국 17개 시·도 대표 선수 400명이 참가했다.


대회 결과, 제주 대표로 참가한 박옥례 씨가 한복 직종에서 금메달을 차지하는 등 금메달 39명, 은메달 38명, 동메달 36명, 총 113명이 수상했으며, 정규 직종 입상자에게는 메달과 함께 금상 1,200만 원, 은상 800만 원, 동상 400만 원, 장려상 1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됐다.

 

또한, 해당 직종 기능사 필기 및 실기시험이 면제되는 특전이 주어졌다.

 

경기 외에도 중증장애인 고용 확대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비롯해 시각장애인 브라스앙상블,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 등의 공연과 제주도 문화 체험, 장애인 체육 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됐다.

 

권기섭 고용노동부 차관은 “아름다운 제주에서 장애인들의 뜨거운 열정과 아름다운 도전을 직접 응원할 수 있어 큰 의미가 있었다. 기능경기대회를 통해 장애인들이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들의 역량을 발휘하고, 각자 삶의 터전에서 양질의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는 2023년 경상북도 경주시에서 열릴 예정이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