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구름많음서울 25.5℃
  • 구름많음제주 29.0℃
  • 구름조금고산 28.3℃
  • 맑음성산 28.3℃
  • 구름많음서귀포 28.0℃
기상청 제공

사회


정상기 사진작가, '한라산 붉은 겨우살이' 작품 한·중 문화 교류에 큰 역할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지난 25일 중화인민공화국주제주총영사관저에서 제주도 한라산 붉은 겨우살이 사진 작품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정상기 사진작가의 # 308 작품을 중국 제주총영사관에 기증하는 행사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왕루신 총영사를 비롯하여 풍사상 영사 그리고 사단법인한중경제문화교육협회 신경숙 이사장과 손희진 제주지회장도 자리에 참여했다.

 

 

정상기 작가는 한라산 붉은 겨우살이라는 독특한 주제로 사진 예술계 및 대중들에게 큰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으며, 작가의 작품은 보는 이로 하여 사진이라고 보여지지않고 한 폭의 수묵화로 착각할 수 있는 창의적인 기법으로 정상기 작가만의 독특한 사진 예술세계를 표현하여 많은 미술평론가에게 주목받는 독특한 작가이다.

또, 지난 7월 11일부터 15일까지 부산시민 공원 사랑채에서 진행된 제1회 국제명인, 명장전에 작품을 출품하여 사진예술 부분 제1호 명인 수상했으며, 오는 1월과 2월에는 스웨덴과 프랑스 파리에서도 전시 계획을 갖고 있다.

 

왕루신 중국 총영사는 "한라산 붉은 겨우살이라는 독특하고 아름다운 식물을 처음 보았으며 작품의 느낌이 수묵화 못지않게 아름답고 독특해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에 왕루신 중국 총영사는 정상기 사진작가에게 고마운 마음의 답례로 2022년 베이징 올림픽을 기념하여 한정 제작된 고급 넥타이를 선물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