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3 (화)

  • 맑음동두천 15.0℃
  • 흐림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13.5℃
  • 구름조금대전 18.1℃
  • 구름많음대구 19.8℃
  • 구름많음울산 20.5℃
  • 박무광주 15.4℃
  • 구름많음부산 21.7℃
  • 맑음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20.5℃
  • 맑음강화 16.3℃
  • 구름많음보은 17.3℃
  • 맑음금산 18.6℃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22.3℃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전기차

제주에너지공사, 전기차충전기 일제 점검... 커넥터 전수확인

지난 8월 28일, 제주도청 전기차충전기에서 발생한 충전기 커넥터 파손과 관련해 제주 지역 충전기 관리를 담당하고 있는 제주에너지공사가 발 빠른 후속조치에 나섰다.


커넥터 파손이 발생한 후 제주에너지공사에서는 전기차 기술, 정책 관련 전문가들을 초빙, 자문회의를 개최하고 전문용역기관에 원인조사를 의뢰했다. 이어 파손된 A사의 커넥터가 부착된 모든 충전기에 대해 커넥터 부품 교환을 실시, 사용자들의 안전을 확보했다.




이와 함께 제주에너지공사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한국교통장애인제주도협회와 공동으로 제주도가 관리중인 개방형 급속충전기 57기에 대해 일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2018년 8월 기준 제주 지역에 설치된 개방형 급속충전기는 총 370기인데, 이 중 제주도가 57기, 환경부가 140기, 한국전력이 102기, 민간사업자가 71기를 각각 관리하고 있다.


오는 20일 예정된 일제점검에는 제주에너지공사 관계자와 한국교통장애인제주도협회 회원 등 20여명이 참가, 제주 전역에 설치된 충전기 커넥터의 파손과 빗물유입, 케이블 노후화 등에 대해 전수 조사하는 한편, 주변 청소 등 정화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 7월과 8월 대구와 제주에서 발생한 커넥터 파손사고가 부품 파손 및 노후화, 기타 요인으로 인한 빗물유입이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어 전기차를 사용하는 도민과 관광객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함이라고 제주에너지공사는 설명했다.



제주에너지공사 관계자는 ““전기차충전기 사용 시 커넥터가 파손되거나 빗물이 유입되는 등의 문제가 육안으로 확인될 경우 사용하지 말고 고객센터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참고로 한국교통장애인제주도협회는 교통사고로 인한 장애인 증가를 방지하고, 이들에 대한 일자리 창출과 사회복귀를 목표로 활동중인 민간단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