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0 (수)

  • 맑음서울 5.8℃
  • 구름많음제주 14.4℃
  • 구름많음고산 14.7℃
  • 구름많음성산 12.3℃
  • 구름많음서귀포 13.9℃
기상청 제공

교육


제주도교육청, 10월 5일부터 도내 모든 학교 전체 등교수업 재개

URL복사

도내 평균 확진자 수 ‧ 학생 확진자 수 ‧ 정부 방침 등 적용해 결정

 

[제주교통복지신문=박희찬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10월 5일부터 도내 모든 학교의 전체 등교 수업을 재개한다.


전체 등교 재개는 지난 8월 12일 이후 53일 만에 이뤄지는 것이다.


이석문 교육감은 9월 30일 오전 본청 기자실에서 기자 간담회를 갖고 새로운 학사 운영 방안을 발표했다.


도교육청은 9월 13일부터 10월 4일까지 고등학교는 전체 등교, 600명 이상 중학교는 밀집도 2/3등교, 1,000명 이상 초등학교는 4~6학년 밀집도 1/3등교, 600명에서 1,000명 미만의 초등학교는 4~6학년 밀집도 2/3등교 등의 학사 운영 방안을 시행하고 있다.


이미 현재 도내 전체 학교 중 87.3%인 274개교가 전체 등교를 하는 가운데 새로운 학사 운영 방안에 따라 10월 5일부터는 초등학교 1,000명, 중학교 800명 이상의 대규모 학교도 학교 구성원들의 합의 후 도교육청에 요청하면 전체 등교 수업이 가능하게 됐다.


도교육청은 9월 29일 오후 대책 회의를 갖고 원격수업 장기화에 따른 학습 결손과 학교 부적응, 몸과 마음 건강 문제 등을 해소하기 위해 전체 등교 수업을 결정했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교육부 및 도 방역 당국과도 협의를 갖고 전체 등교 시행 여부를 논의했다.


최근 1주간 도내 평균 확진자 수가 거리두기 2단계 수준인 10.28명이고, 학생 확진자 수는 1.14명에 불과해 전체 등교 수업 조건이 갖춰졌다고 판단했다.


또한 수도권을 제외한 거리두기 3단계를 시행하고 있는 비수도권 전 지역에 대해 전면 등교를 허용한 정부 방침 역시 전체 등교를 결정하게 된 근거가 됐다.


이석문 교육감은 “모두의 연대와 협력이 있어서 전체 등교를 재개할 수 있게 됐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연말로 가는 시점에 확진자가 또 다시 많아지면 수능과 입시, 2학기 학사 일정 운영 등이 어려워진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전체 등교를 이어가며 회복의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방역 수칙 준수와 백신 접종 등에 지속적으로 함께해 주기를 부탁드린다”며 “등교 수업 중에 학교에서 확진자가 발생하면 신속하게 해당 학교를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겠다. 학교 현장의 안전을 지키는 데 최선의 노력과 지원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