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흐림서울 -1.7℃
  • 구름많음제주 8.6℃
  • 흐림고산 7.2℃
  • 흐림성산 8.0℃
  • 흐림서귀포 12.9℃
기상청 제공

복지


서귀포시, 이웃 간의 오고 가는 정(情),사랑의 슈퍼마켓

 

 

[제주교통복지신문 전희연 기자] 서귀포시 표선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27일 동부종합사회복지관 표선센터 1층에서 ‘행복나눔 희망뱅크’를 운영했다.


이날 행복나눔 희망뱅크는 코로나 방역 수칙을 준수한 상태로 가구당 2만원 상당의 물건을 선택하여 수령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총 93가구가 방문했으며, 인기 있는 품목은 식품류에서는 즉석식품 삼계탕, 라면이었으며 생활용품류에서는 세탁세제를 가장 많이 선호했다.


행복나눔 희망뱅크는 표선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관으로 매월 1회 운영하는 기초생활수급가구 대상 생필품 지원 사업으로, 주민들을 비롯해 표선농협 임직원, 표선로타리클럽, 유드림마트 표선점 등 관내 유관단체 및 업체들의 지속적인 후원으로 운영되고 있다. 일방적인 시혜적 기부에서 벗어나 대상자들의 선호도를 반영하여 수혜자의 욕구를 충족시키는 표선면의 대표적인 맞춤형 복지사업으로 기부자와 수혜자 모두가 만족하는 기부 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이날 희망뱅크를 방문한 주민은 “물품 지원을 받을 수 있어서 좋았고, 내가 필요한 물건을 받을 수 있어서 더 만족스러웠다.”라고 말했다.


조성연 표선면장은 “표선면의 맞춤형 특화사업인 행복나눔 희망뱅크가 이용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편으로 나타났다.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만족하는 희망뱅크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