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서울 25.4℃
  • 구름많음제주 33.1℃
  • 구름많음고산 25.9℃
  • 구름많음성산 25.3℃
  • 서귀포 25.2℃
기상청 제공

복지


제주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개최

함께해요! 치매안심마을

 

 

[제주교통복지신문 전희연 기자] 제주보건소는 6월 22일 '2022년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외도다목적생활문화센터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치매안심마을'은 치매에 대한 이해와 인식을 바탕으로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전하고 자유롭게 살아갈 수 있고, 지역주민들도 치매에 대한 두려움 없이 삶을 영위하는 지역사회를 말한다.


2022년에는 외도동이 치매안심마을로 신규 지정됐으며, 기존 치매안심마을로는 건입동, 삼양2동, 화북3단지 아파트가 있다.


치매안심마을로 선정되면 다양한 지역사회 민간 자원들과 연계를 통해 수요자 관점에 부합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 찾아가는 인지건강증진 프로그램, 치매안심센터 미등록자의 등록 지원 및 집중 사례관리, 치매가족교실과 치매가족 힐링 프로그램 등을 운영하게 된다.


이날 열린 '2022년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에서는 치매안심마을 내 외도다목적생활문화센터를 치매극복선도단체로 지정하고 현판 전달식을 가졌다.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는 치매안심마을 기획·운영·평가에 대한 의사결정, 지역사회 내 다양한 기관 및 단체 등과의 협력체계 구축 등의 활동을 한다.


구성원은 위원장(보건소장) 1인 및 위원 10인이다.


제주보건소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 지정으로 치매 친화적 지역사회 조성과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