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3 (목)

  • 맑음서울 -7.7℃
  • 흐림제주 3.3℃
  • 구름많음고산 2.9℃
  • 흐림성산 2.1℃
  • 구름많음서귀포 2.6℃
기상청 제공

교육


제주도교육청, 전국 유일 종합청렴도 1~2등급 13년 유지

URL복사

외부청렴도ㆍ내부청렴도 부패 경험률 제로와 교육가족 노력 등 반영

 

[제주교통복지신문=박희찬 기자]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13년 동안 종합청렴도 1~2등급을 유지하는 성과를 거뒀다.


도교육청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해 실시한‘2021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2등급을 차지했다.


이로써 도교육청은 지난 2009년부터 올해까지 13년 동안 종합청렴도 1~2등급을 유지하게 됐다. 전체 청렴도 측정 대상 기관 중에서 이 같은 성과를 이어가는 기관은 제주도교육청이 유일하다.


도교육청은 청렴도 최상위 평가를 유지할 수 있는 요인으로 △외부청렴도(물품계약, 공사관리 및 감독) 및 내부청렴도(인사업무)에서 부패(금품‧향응‧편의) 경험률 제로 △청렴도 유지를 위한 교육 가족들의 노력 등을 꼽았다.


이석문 교육감은“코로나19에서도 교육 가족들이 청렴도 유지를 위해 노력과 지원을 다한 것이 13년 연속 청렴도 1~2등급 성과로 나타났다”며“지금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올해 청렴도 평가를 면밀히 분석해 내년 종합청렴도 1등급 회복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국민권익위원회는 공공기관의 청렴수준 및 부패 유발요인을 진단하고 각급 기관들의 자율적인 개선 노력 등을 진단하기 위해 2002년부터 청렴도 측정을 실시하고 있다. 측정대상 기관의 지나친 서열화 경쟁에 따른 부작용을 방지하기 위해 기관 유형별 청렴수준을 ‘1~5등급’으로 발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