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24.7℃
  • 흐림강릉 21.9℃
  • 구름많음서울 25.9℃
  • 구름많음대전 23.6℃
  • 구름많음대구 22.2℃
  • 구름많음울산 22.0℃
  • 맑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2.6℃
  • 맑음고창 22.7℃
  • 흐림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3.1℃
  • 흐림금산 22.5℃
  • 맑음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복지 매거진

2019년, 노인일자리 1만개 공급

제주도는 2019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에 총 269억8천만 원을 투입, 노인일자리 1만개 창출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2019년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 예산은 2018년 대비 53억 원이 증액된 것으로, 참여 인원도 2018년보다 1,444명 증가한 9,367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노인일자리 유형은 공익형, 시장형, 인력파견형, 사회서비스형 등이며, 양 행정시와 각 읍면동, 노인일자리 수행기관, 시니어클럽 등 총 10개소에서 추진한다.

 

제주도는 노인일자리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도와 행정시, 수행기관에 전담인력 65명을 배치해, 어르신들이 안정적으로 일자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관리할 계획이다.


한편 내년부터는 시장형사업 부대경비를 2018년 210만 원에서 230만 원으로 20만 원 인상하고, 전담인력 인건비도 2018년 157만4천 원에서 174만6천 원으로 17만2천 원 인상한다.

 

사회복지시설 등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영역에 어르신을 근로자로 채용해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서비스형 사업을 신설하고, 사회서비스형사업 참여 어르신은 공익형사업 근무시간의 두 배인 월 60시간 이상 근무, 주휴 및 연차수당을 지급한다.

 

또한 제주도는 자체사업으로 50인 미만 영세기업체에 어르신이 취업할 경우 고용안정을 위해 1인 20만 원씩 지원하는 노인고용촉진장려금도 491명 대상 11억7천8백만 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임태봉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점차 고령화가 심화되는 도내 어르신의 정서적ㆍ경제적 생활 안정을 위해 제주 맞춤형 노인일자리 발굴 및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