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목)

  • 맑음동두천 -4.6℃
  • 맑음강릉 3.1℃
  • 구름조금서울 -1.1℃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1.5℃
  • 맑음울산 3.1℃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4.6℃
  • 맑음고창 -0.2℃
  • 맑음제주 8.2℃
  • 구름많음강화 -3.1℃
  • 맑음보은 -5.1℃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2.0℃
기상청 제공

복지 매거진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위한 제주형 사회적 농업, 본격 추진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9.09.16 10:22:15

장애인, 노인, 취약계층의 사회적응과 자립을 위한 제주형 사회적 농업이 내년부터 본격 추진된다.

 

사회적 농업은 농업활동을 통해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재활, 농촌생활 적응, 자립을 목적으로 돌봄·교육·일자리 등을 제공하는 것을 뜻하는데, 국내에서는 지난 2017년 발표된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중 81번째 과제 세부내용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농업정책 패러다임 전환 실천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제주도는 지난해 11월에 관련 부서, 기관·단체 등으로 제주형 사회적 농업 모델 TF팀을 구성, 올해 7월까지 7회의 회의를 개최하며 제주형 사회적 농업 모델을 마련한 바 있다.

 

이번 제주형 사회적 농업 모델은 수요자 중심으로 선택과 이용 가능한 맞춤형으로 개발됐다.

 

제주도는 이를 통해 돌봄형, 돌봄 고용 혼합형 등 2개 유형으로 앞으로 유형별로 사회적 농장을 공모·지정해 추진한다는 전략이다.

 

먼저 돌봄형은 치유와 재활을 통한 사회 적응을 목표로 복지기관 또는 가정에서 돌보고 있는 장애아동 등이 농장에서 운영하는 농업 활동에 참여함으로써 사회에 적응하는 계기를 마련하게 된다.

 

이어 돌봄 고용 혼합형은 사회적 농업 관련조직, 교육농장 등 기존 농장을 권역별 특화 사회적 농장으로 육성해 장애인, 노인, 취약계층 등을 대상으로 자립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한다.

 

제주도는 우선 내년에 돌봄형, 돌봄 고용혼합형의 사회적 농장 4개소를 공모·지정해 제주형 사회적 농업을 추진하고, 2023년까지 사회적 농장을 11개소로 확대 지정한다는 계획이다.


이후 유형별로 운영비와 시설비 등 예산을 지원하고, 돌봄 사회적농장주 교육 등을 담당한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