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0 (월)

  • 구름조금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6.3℃
  • 구름조금서울 21.0℃
  • 구름많음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19.2℃
  • 구름조금울산 17.4℃
  • 흐림광주 19.9℃
  • 구름조금부산 19.0℃
  • 흐림고창 19.5℃
  • 구름조금제주 21.3℃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9.3℃
  • 구름많음금산 20.5℃
  • 흐림강진군 19.5℃
  • 구름많음경주시 18.1℃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복지 매거진

원희룡 지사 "직접 겪어보니 장애인 시설 부족해"

도내 행사에서 롤러스케이트를 타다 전치 6주 부상을 당한 원희룡 지사가 장애인 시설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부상으로 인해 6주간 휠체어 신세를 지고 있는 원 지사는 이날 기자실을 방문, 도내 현안들에 대한 대화를 진행했다.



이 중 장애인 시설 관련 주제에 대해 원 지사는 "직접 휠체어를 타고 생활하다보니 장애인 시설이 많이 부족함을 새삼 느낀다. 당장 기자실만 해도 무장애 시설이 설치되어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관광도시로써 제주에 유니버설 디자인을 확대하는 건 필수불가결한 것"이라며, "이왕 휠체어 신세를 지게 된 김에 도내 장애인시설을 두루 돌아보고 복지분야 사업을 추진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밝혔다.


참고로, 제주 지역 유니버설 디자인 보급확대는 원 지사의 선거공약이며, 이외에도 제주도는 전기저상버스 도입과 장애인이동수단 확대 등 다양한 분야의 복지정책을 추진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