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조금서울 22.4℃
  • 맑음제주 28.1℃
  • 맑음고산 24.8℃
  • 맑음성산 27.1℃
  • 박무서귀포 24.6℃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중정로91번길 지중화사업 본격추진!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가 서귀포 매일올레시장 옆 중정로91번길 구간에 대한 전신주 지중화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중정로91번길 전신주 지중화사업에 총 29억이 투자되며 서귀포시와 한전․통신사가 각각 50%씩 공사비를 부담하고 포장복구는 시에서 100% 부담하여 추진한다.


본 사업을 추진하기 위하여 서귀포시에서는 지난 2020년 8억원과 금 년도에 6억 3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한전․통신사와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6월 말부터 굴착을 시작하여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 중에 있으며 2022년 6월 완료할 예정이다


이 구간 지중화사업이 완료되면 올레시장 주변 상가 등에 안정적으로 전력을 공급하고 전선 줄이 제거되어 시장 주변의 미관이 개선됨은 물론 상가 입주자 및 지역주민과 올레시장을 찾은 관광객에게 안전한 보행환경을 제공하게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사업 연장은 중정로91번길 580m와 인접도로 365m 총 945m이며 사업구간이 시장인근 시내 중심지로 차량과 보행자 통행이 많은 지역으로써 교통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사업구간을 7개 공구로 나누어 공구별로 순차적으로 도로굴착 등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한전과 협의하여 공사안내판, 차량이동 및 주차장 유도 안내판을 진입부마다 설치하고 안전요원을 현장 곳곳에 배치하여 이용자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면서 공사로 인하여 도로이용에 다소 불편이 있더라도 시민들에게 양해를 구한다고 하였다.


아울러 이 구간에는 지중화공사와 병행하여 노후된 상수도관 교체 공사와 올레시장 아케이드 추가설치(75m) 공사를 병행 추진함으로써 공사에 따른 이중굴착 방지 및 예산 절감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서귀포시는 지난 7월 동홍5단지 진입도로(220m), 성산읍 한도로(300m) 구간에 대하여 지중화사업을 완료하였으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시가지 및 관광지 경관개선을 위해 지중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