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6 (금)

  • 구름많음서울 26.3℃
  • 맑음제주 26.5℃
  • 맑음고산 25.5℃
  • 구름조금성산 25.3℃
  • 맑음서귀포 25.5℃
기상청 제공

84kg 김조한, 50대 앞둔 나이에 다이어트 도전한다

URL복사

 

[제주교통복지신문 임의순 기자] 가수 김조한이 50대를 앞두고 다이어트를 결심해 눈길을 끈다.

 

그는 1993년 그룹 솔리드로 데뷔해 29년째 사랑을 받고 있는 베테랑 가수다. 

 

하지만 오랜 기간 곡작업과 활동 등으로 새벽 늦게 잠이 드는 불규칙한 생활이 지속되어 건강에는 영향을 끼쳤다고 한다. 최근 진행한 진행한 건강검진 결과 지방간과 동맥경화 등의 위험 진단을 받았고 가족력으로 당뇨약을 복용하는 등 건강상에 문제가 생겨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감량은 김조한과 친분이 두터운 작곡가 김형석의 추천을 통해 전문가의 도움을 받기로 했다고 알려졌다. 

 

김조한은 “예전부터 오랜 시간 알고 지낸 사이인데 이렇게 달라진 모습은 처음 봤다. 평소에 많이 피곤한 모습을 보였는데 감량 후 에너지가 넘치고 다시 40대가 찾아온 것처럼 건강해 보여서 너무 부러웠다”고 전하며 “나보다도 나이가 훨씬 많은데도 불구하고 21kg 감량에 성공했다는 게 놀랍기도 하고 부러웠다. 어떻게 그렇게 할 수 있었는지 궁금해서 나도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야겠다고 결심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김조한은 “50대의 나이를 앞두고 건강을 위해서라도 감량에 성공하고 싶다. 이번에는 정말 성공해서 건강한 몸을 만들어 가수로서 팬분들에게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다” 말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