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5 (수)

  • 맑음서울 -14.4℃
  • 제주 -2.4℃
  • 흐림고산 -2.7℃
  • 흐림성산 -2.5℃
  • 구름조금서귀포 -0.8℃
기상청 제공

사회


서귀포시, 설 명절 맞아 따뜻한 이웃돕기 손길 이어져

 

 

[제주교통복지신문 김현석 기자] 서귀포시는 1월 2일부터 1월 19일까지 설명절을 맞아 동절기 나눔문화를 확산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기 위해 어려운 이웃돕기를 추진했다.


사랑 나눔에 동참한 기관, 기업, 단체, 개인은 총 139개로 4억 9600만 원 상당의 현금과 현물을 접수했으며, 접수된 성금은 설 명절 전 사회복지시설 95개소, 4,408가구에게 전달했다.


이번 설 명절에도 이웃을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졌다. 특히 24년간 해마다 서홍동주민센터에 방문하여 기부하고 있는 ‘노고록 아저씨’는 설 명절을 앞두고 지난 16일“어르신, 설 명절 노고록하게 보냅써”라는 메모와 함께 쌀(10kg) 100포(3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또한 13년간 대천동주민센터에 쌀을 기부해오신 이문세 독지가는 이번 설에도 잊지 않고 쌀을 기부하셨고, 동홍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손수 마련한 설 명절 맞이 명절 음식을 홀로 사는 노인 등 50가구에 전달하여 눈길을 끌었으며 매일올레상점가협동조합은 십시일반 모은 상품권 700만 원을 기부하여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이와같이 경제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전 서귀포 시민 모두가 따뜻한 설 명절을 맞을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 주셨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고물가로 경기가 좋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져 감사하며, 지역 어려운 이웃이 건강하고 행복한 2023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