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5 (수)

  • 맑음서울 -14.4℃
  • 제주 -2.4℃
  • 흐림고산 -2.7℃
  • 흐림성산 -2.5℃
  • 구름조금서귀포 -0.8℃
기상청 제공

복지


서귀포시, 공립 서귀포 하늘어린이집 3월에 개원합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전희연 기자] 서귀포시는 공보육 인프라 확충과 서비스 확대로 보육 품질을 향상하기 위하여 지난해 보육 수요가 높은 서호동 혁신도시 내 공립어린이집 확충사업을 추진했고 올해 3월 입학 시기에 맞춰 ‘공립 서귀포 하늘어린이집’을 개원한다.


‘공립 서귀포 하늘어린이집’은 서귀포시 서호동 복합혁신센터 1층에 새롭게 조성됐으며, 정원은 70명이고, 연 면적 755㎡ 규모로 보육실, 조리실, 휴게실, 실외 놀이터 등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다.


현재 개원을 앞두고 서귀포시청 여성가족과와 원장, 보육교사들이 함께 힘을 모아 내부 소규모 시설과 기자재 구입 등 사전 준비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서귀포시 어린이집은 모두 117개소로 국공립어린이집은 19개소(국공립어린이집 확충률은 16.2%)다. 이번에 1개소 확충이 되면 확충률은 약 17%로 증가하게 된다.


올해 영유아 보육사업 추진을 위해 총 738억 원을 투입하여 부모 급여를 확대해 보육 부담을 경감시켜 나가고, 공공형 어린이집과 열린 어린이집 운영 확대, 노후 어린이집 기능보강사업 추진, 보육 교직원 권익 보호 증진사업 추진, 지도점검 강화 등 믿고 맡길 수 있는 안심 보육환경 조성과 서비스 품질향상에 촛점을 맞춰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보육의 공공성을 높이고, 지역사회와 함께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