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1 (토)

  • 맑음서울 -8.9℃
  • 흐림제주 2.3℃
  • 흐림고산 2.3℃
  • 구름많음성산 0.2℃
  • 구름많음서귀포 2.1℃
기상청 제공

라이프


제주목 관아, 한복 사진 촬영 명소로 인기몰이

지난해 기준 외국인 관람객 2,823명 찾아… 전년 대비 193%↑

 

 

[제주교통복지신문 김도형 기자]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변덕승)에서 운영 중인 제주목 관아를 찾은 외국인 관람객이 작년 말 기준 2,823명으로 집계되면서 2021년과 비교할 때 193% 증기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관람객 추이를 살펴보면 해외 여러 나라의 단체 관람객을 포함해 개별 외국인 관람객들이 꾸준히 방문하고 있다.


특히,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들이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방문해 목관아에서 가장 큰 건물인 망경루와 목사가 집무하던 연희각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포토스팟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변덕승 세계유산본부장은 “앞으로도 제주목 관아가 한복 촬영 장소로 부각될 수 있도록 경관을 정비하고, 외국인 배려를 위한 공연·프로그램 발굴에도 힘써 제주목 관아를 국내뿐만 아니라 외국에도 널리 알려 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