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1 (토)

  • 구름조금서울 -2.4℃
  • 맑음제주 2.6℃
  • 구름조금고산 2.3℃
  • 구름많음성산 1.5℃
  • 맑음서귀포 4.6℃
기상청 제공

문화·행사


서귀포시, 몸짓으로 표현되는 아름다운 제주의 ‘사계’

 

 

[제주교통복지신문 김지홍 기자] 서귀포시는 2022년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 사업의 기획공연으로 다온무용단의 창작 공연 작품 '탐라의 향기 ‘사계’' 공연을 오는 12월 3일 오후 5시 김정문화회관에서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2022년 김정문화회관의 예비 상주단체로 선정된 다온무용단이 무용 예술에 대한 대중적 이해를 돕기 위해 한국 무용과 발레, 현대 무용을 융·복합시켜 기획한 작품으로 다양한 무용 장르의 결합을 통하여 관람객에게 색다른 무용 예술의 아름다움을 선보일 예정이다.


'탐라의 향기 ‘사계’'는 제1장 봄 – 새로운 생명이 움트는 탐라, 제2장 여름 - 자연의 싱그러움이 절정에 다다르는 탐라, 제3장 가을 - 하늘은 높고 제주마는 살찌는 계절로 가을의 황금빛에 뛰노는 마들의 경관, 제4장 겨울 – 한라의 설경을 주제로 구성되어 제주의 아름다운 사계절 모습을 다양한 몸짓으로 표현하게 된다.


다온 무용단은 제주지역의 특색 있는 문화콘텐츠를 발굴해 다양한 무용 공연으로 제작하고 선보이며 제주의 무용 예술을 널리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제30회 전국무용제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기량면에서도 국내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공연은 자유 좌석제로 운영되며 전 연령층이 관람할 수 있는 무료 공연으로 선착순 330명까지 입장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