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4 (목)

  • 구름많음서울 8.6℃
  • 흐림제주 14.2℃
  • 구름많음고산 13.6℃
  • 구름많음성산 14.1℃
  • 구름많음서귀포 18.1℃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제주형초등돌봄 협력적 체계 구축을 위한 대 난상토론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고의숙 교육의원은 제주특별자치도 및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과 함께 11월 30일 15시 제주특별차지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제주형초등돌봄 협력적 체계 구축 및 운영'을 위한 대 난상토론을 추진한다.


이번 대 난상토론은 지자체와 교육청 간 협력을 통하여 100% 돌봄을 지원하기 위한 논의의 장으로 제주도의회, 제주도교육청 미래인재교육과, 제주시교육지원청과 서귀포시교육지원청, 제주특별자치도 여성가족청소년과, 제주시청과 서귀포시청, 학계와 지역 기관 및 전문가 등 40명 내외의 관계자가 참석하여 거시적 차원에서의 체계마련부터 구체적인 방안까지 논의하는 자리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난상토론의 실질적 결과 도출을 위하여 제주지역 아이들에게 100% 지원되는 제주형초등돌봄 구축을 위하여 관계된 모든 기관 및 단체 담당자들로부터 돌봄 운영방안에 대한 사전 자료를 수합 받는다. 그런 다음 도교육청 담당부서에서는 받은 의견을 다시 전체 담당자에게 공유하고 서로의 입장을 인지한 상황에서 난상토론에 참여하도록 함으로써 '제주형초등돌봄 협력적 체계 구축 및 운영'에 대한 기관 및 담당자 간 조율과 합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진행되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난상토론은 더욱 기대감을 주고 있다.


고의숙 의원은 제주지역에는 가용한 많은 자원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주도 전체적인 거시적 차원에서 100% 돌봄 체계가 마련되지 못함으로 인해 돌봄에서 소외된 아이들이 나타나고 있는 만큼, 이번 난상토론을 통해 반드시 해결방안을 마련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고의숙 의원은 지자체와 교육청 간 100% 돌봄 체계 구축이라는 큰 틀에서부터 공감을 얻은 후 세부적인 방안에 대한 합의를 얻는 과정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했다. 더불어 추가적인 세부방안에 대한 논의가 필요할 경우에는 향후 실무간담회나 토론회 등을 개최하며 세부적인 조율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고의숙 의원은 성공적인 드라마는 주연과 조연, 엑스트라 등 모두가 자신의 역할을 최대한 수행했을 때 만들어지는 데, 100% 돌봄이 이루어지는 제주형초등돌봄 드라마는 관계된 인적 및 물적자원이 저마다의 역할을 충분히 했을 때 가능하다고 했다.


고의숙 의원은 이번 대 난상토론을 통해 100% 돌봄에 대한 저마다의 역할과 방법을 알고, 실질적인 제주형초등돌봄 체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