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3 (수)

  • 맑음서울 12.7℃
  • 구름조금제주 14.8℃
  • 맑음고산 14.5℃
  • 맑음성산 14.5℃
  • 구름조금서귀포 17.4℃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 5년만에 열린 제3회 제주비엔날레 현장점검

문화관광체육분과 의정자문위원들과 함께 제주도립미술관 현장방문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문화관광체육위원회(위원장 이승아)는 11월 23일, 제411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 제주도의회 문화관광체육분과 의정자문위원들과 함께 제3회 제주비엔날레 현장을 방문하여 행사 운영 상황을 점검하고 의견을 청취하는 등 의정활동을 펼쳤다.


현장을 방문한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위원들은 제주비엔날레의 안정적인 행사 개최를 위하여 행사 전담 조직과 인력, 예산 확보 문제 등 그간 지적됐던 문제점들에 대하여 개선 여부를 점검하고, 남은 기간 비엔날레가 도민들과 관광객들이 만족하고 즐길 수 있는 행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함께 참석한 의정자문위원회 문화관광체육분과 위원들도 비엔날레 현장의 분위기를 함께 느끼며, 18억 이상 소요되는 대규모 행사인만큼 행사기간 중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도민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행사가 되길 바란다는 의견을 전하기도 했다.


문화관광체육위원회 이승아 위원장은 “이번 제주비엔날레의 성공적인 개최를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됐던 도내 문화행사들이 코로나 이전보다 더욱 활기차게 이루어져 지친 도민들의 삶에 활력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제주의 문화예술 발전이 도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관련 정책과 예산도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전했다.


한편, 제주비엔날레는 2017년 처음 개최됐으나 이후 코로나19 등으로 행사가 취소되다가 제2회 비엔날레가 작년 ‘프로젝트 제주’행사로 대체되면서 실제로 5년 만에 열리는 대규모 미술 축제이다.


제3회 제주비엔날레는 내년 2월 12일까지 총 89일간‘움직이는 달, 다가서는 땅’을 주제로 16개국 165점의 작품이 제주도립미술관, 제주현대미술관, 제주국제평화센터, 삼성혈, 가파도 AiR, 미술관옆집 제주 등 도내 6곳에서 전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