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16 (수)

  • 맑음서울 11.4℃
  • 맑음제주 15.8℃
  • 맑음고산 15.3℃
  • 맑음성산 15.0℃
  • 맑음서귀포 16.9℃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자치도의회 미래환경특별위원회 본격 활동 시작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제주의 지속가능한 미래환경과 탄소중립사회 실현을 위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미래환경특별위원회”구성, 본격 활동을 시작했다.


미래환경특별위원회는 지난 2022. 11. 15일 제411회 제2차 정례회 회기중 제1회의실에서 제1차 회의를 열고 위원장에 강경문의원(국민의 힘, 비례대표), 부위원장에 이경심(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를 각각 선출했으며, 9명으로 구성된 미래환경특별위원회는 2022. 11. 15일부터 2024. 6.30일까지 활동하게 된다.


미래환경특별위원회는지속가능발전을 위한 미래 문명의 열쇠는 탄소중립과 친환경이 중심이 되는 것에 인식을 같이하고 제주의 미래환경을 위하고 탄소중립사회 실현을 위한‘CFI 2030’정책, 2030 쓰레기 걱정없는 제주 실현을 위한 탈 플라스틱화, 미래환경자원인 지하수‧용천수 지속 관리 및 활용을 통한 에너지화 방안과 불합리한 제도 개선 등 다양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강경문 위원장은 “국가적 탄소중립 정책과 지자체의 탄소중립 기반을 살펴보고, 그 간의 추진상황의 점검과 새로운 정책을 발굴하고, 제도개선을 통해 제주만의 정책과 앞으로 제주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마련하기 위해 특위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