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3 (수)

  • 흐림서울 28.8℃
  • 구름조금제주 32.4℃
  • 구름조금고산 30.1℃
  • 구름조금성산 31.2℃
  • 구름조금서귀포 30.2℃
기상청 제공

라이프


서귀포시, 비대면 온라인 전시 플랫폼 ‘SSAM(Smart Seogwipo Art Museum)’ 운영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청 기자] 서귀포시는 이중섭미술관, 기당미술관, 소암기념관의 대표 작품을 비대면 온라인 전시 플랫폼 ‘SSAM(Smart Seogwipo Art Museum)’에서 만나볼 수 있다고 전했다.


지난해 2월 문화체육관광부 ‘2021년 스마트 박물관·미술관 구축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국비 1억 원을 포함한 2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난해 11월부터 ‘스마트 서귀포시 공립미술관(3개) 전시 플랫폼 구축’ 사업을 진행하여, 올해 6월 사업을 마무리하고 테스트 및 안정화 기간을 거쳐 오는 8월 8일 정식 운영을 앞두고 있다. 

 

서귀포시 공립미술관을 대표하는 이중섭, 변시지, 소암 현중화 등 총 10인의 작가 작품 120여 점을 디지털 고해상도로 아카이빙하고, 온라인에서 감상할 수 있는 콘텐츠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여 코로나19로 제한된 관람여건을 극복하고 온오프라인의 통합 관람 환경을 제공하고자 추진됐다.


이번에 구축된 전시 플랫폼을 통해 관람하게 될 작품들은 8K급의 정밀 촬영을 진행하여 작품의 색상, 질감(마티에르), 붓 터치나 농담(濃淡)을 실제 작품만큼 사실적으로 구현됐다. 또한, 확대·축소 기능을 두어 전시장 보다 더 가깝고 세밀하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작품 외에도 작가소개, 연보, 평론, 작품설명 등 다양한 자료를 수록했고, 영상 콘텐츠와 오디오 도슨트(음성해설)를 제작하여 다양한 볼거리를 함께 제공한다.


작품은 ssam.seogwipo.go.kr 주소를 인터넷란에 입력하여 홈페이지 접속하거나 각 미술관 홈페이지 통해 접속할 해 관람할 수 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