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서울 27.6℃
  • 구름조금제주 28.8℃
  • 맑음고산 28.6℃
  • 구름조금성산 29.0℃
  • 구름많음서귀포 28.2℃
기상청 제공

정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강경문 의원, 도시재생 사후관리 실효성 확보를 위한 정담회 개최

 

 

[제주교통복지신문 서유주 기자]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강경문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도시재생 사후관리 실효성 확보를 위한 정담회를 오는 29일 오후 4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 3층 회의실에서 개최한다.


강경문 의원은 “제주는 도시재생 사후관리 조례가 전국 최초로 제정되어 운영되고 있고, 최초로 신산모루와 모관지구에 대한 사후관리계획이 수립되었다”라고 하면서, “사후관리계획 수립과정 중 개선이 필요할 수도 있는 만큼, 사후관리계획과 새정부 도시재생 추진방안이 발표된 시기에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발빠르게 대처하고자 정담회를 개최하고 취지를 밝혔다.


사후관리조례는 도시재생사업이 완료된 후 도시재생사업 취지와 목적에 맞게 운영할 수 있도록 전문가 및 행정이 지원해주고, 재쇠퇴를 방지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주특별자치도의회에서 전국 최초로 제정해 운영되고 있다.


강경문의원은 “도시재생사업이 완료되는 사업장이 하나둘씩 나오고 있어 사후관리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으며, 효율적으로 사후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겠다”며, “동료의원과 함께 다양한 목소리를 들어 조례 개정 등을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29일 정담회는 제주도의회 강경문 의원을 비롯한 강봉직 의원(더불어민주당, 애월읍을), 강상수 의원(국민의힘, 정방·중앙·천지·서홍), 현기종 의원(국민의힘, 성산읍)이 함께하며, 제주도 및 행정시 관계자와 광역도시재생지원센터, 사업장별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관계자를 비롯한 도시재생사업 지역 주민대표가 참석하게 된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