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서울 27.5℃
  • 구름조금제주 28.2℃
  • 맑음고산 28.4℃
  • 구름조금성산 28.4℃
  • 구름많음서귀포 28.0℃
기상청 제공

경제


서귀포시, 축산업 위기 극복 위해 추경예산 22억원 투자

 

 

[제주교통복지신문 민진수 기자] 서귀포시는 해외 곡물가 상승으로 인한 사료 가격 폭등, 수입 축산물 무관세 확대, 축산업 규제 강화, 경영비 상승 등 삼중고로 어려움에 처한 축산업계를 위해 추경예산 22억 원을 추가 지원하여 도내 축산업을 보호하고 지속 가능한 축산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주요 지원내용으로는 사료비 절감을 위해 조사료 생산 종자 구입비 지원 3억 원, 감귤박 사료 자원화 5000만 원, 방목 생태축산농장 초지조성 2600만 원을 지원하며, 저능력 번식우 도태로 한우 수급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유전체 분석비 5000만 원, 마을공동목장이 축산업 사회간접자본으로의 기능을 하도록 2억 원을 투자한다.


기존 소와 가금에 지원했던 가축재해 보험료를 폭염, 화재 등에 취약한 양돈까지 축종을 확대하여 5500만 원을 추가 지원한다.


또한, 가축전염병 상시방역 강화를 위해 CCTV 등 방역인프라 지원 1000만 원, 거점소독센터 공사 1억 2600만원을 투자하여 악성가축전염병 선제적 차단방역 시스템을 구축한다.


유기동물 포획관리 5000만 원을 투자하여 증가하는 유기동물 민원에 적극 대처하며, 특히, 길고양이 중성화 수술비 1억원을 추가 확보하여 사람과 동물이 어우러져 상생할 수 있는 동물복지를 적극추진한다.


농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가축분뇨 공동자원화 시설 10억원 및 가축분뇨의 신속한 처리를 위해 공공처리시설 개보수 3억 원을 투자하여 정화처리율 향상을 통해 가축분뇨 처리 해소에 주력한다.


이외에도 양봉농가 벌꿀 포장재 5000만 원 추가 지원으로 월동 꿀벌 폐사 등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봉농가의 어려움에 재정지원을 추진한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및 축산물 생산비 상승으로 침체된 축산분야에 반영된 추경사업의 추진계획을 조속히 확정하고 집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