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3 (수)

  • 맑음동두천 4.4℃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6.5℃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8.2℃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6.9℃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4.0℃
  • 맑음강진군 7.1℃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4.3 희생자 추념식, 이낙연 총리 및 여야대표 참가

올해 71주년을 맞게 된 제주4.3 희생자 추념식이 이낙연 국무총리와 여야대표, 유족 등 15,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고 있다.


지난해 추념식에 참가한 문재인 대통령을 대신해 이날 제주를 찾은 이낙연 국무총리는 "4.3에 대한 진실규명과 함께 희생자와 유족들의 명예회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 약속이 국회에 1년 넘게 계류중인 제주4.3특별법 개정안 처리에 영향을 미칠 지 주목된다.




그 외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바른미래당 손학규, 민주평화당 정동영, 정의당 이정미, 자유한국당 황교안 등 원내 대표들 역시 추념식에 참석해 희생자들을 추모했다.


한편 이번 추념식에서는 가수 안치환과 4.3평화합창단 등으로 구성된 연합합창단이 '잠들지 않는 남도'를 제창하게 된다.





제주도는 금일 지방공휴일 지정으로 인한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민 생활과 밀접한 부서와 민원 부서 등에 대해서는 평시 근무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