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2 (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31.7℃
  • 서울 26.2℃
  • 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31.0℃
  • 흐림광주 29.7℃
  • 구름많음부산 31.2℃
  • 흐림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0.5℃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9.7℃
  • 흐림금산 29.8℃
  • 흐림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33.2℃
  • 구름많음거제 31.0℃
기상청 제공

라이프

하도해녀합창단 스웨덴에서 제주해녀 노래 공연

 하도 해녀합창단이 오는 8월 23일부터 25일까지 스웨덴 스톡홀름을 방문해 해녀노래 공연 및 토크 콘서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한-스웨덴 수교 60주년을 기념하여 올해 초부터 주(駐)스웨덴대사관과 제주특별자치도가 공동으로 기획한 제주해녀 특별전시회의 일환으로, 하도해녀합창단이 참가하여 노래와 이야기로 유럽인들에게 제주해녀의 삶과 문화를 생생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하도해녀합창단은 2013년 50∼70대의 순수해녀 25명으로 구성된 동아리로 낮에는 물질하고 저녁엔 모여 노래를 연습해 왔다. 그동안 국립극장, 예술의 전당 등 다수의 공연에 참여했으며 2014년에 음반을 발매하기도 하였다.

 

 이번 공연에서는 창작곡“해녀 물질 나간다”,“나는 해녀이다”, “백두까지”등 6곡과 제주민요“멜 후리는 소리”를 안무와 함께 선보인다.

 

 제주해녀 특별전은 5월 17일부터 9월 29일까지 스웨덴 동아시아박물관에서 진행되고 있다.

 

 조동근 제주도도 해양수산국장은 “해외 한국공관들과 협력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제주해녀문화를 해외에 홍보할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전 세계인이 해녀의 삶과 문화를 이해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