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0℃
  • 구름많음강릉 16.4℃
  • 구름조금서울 12.0℃
  • 구름많음대전 12.9℃
  • 구름많음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3.2℃
  • 구름많음고창 13.4℃
  • 구름조금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1.9℃
  • 흐림보은 10.6℃
  • 흐림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3.5℃
  • 구름많음경주시 14.9℃
  • 흐림거제 14.3℃
기상청 제공

행정

원희룡 지사 “마음의 소리까지 듣도록 노력할 것”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전국 광역자치단체 최초로 전담 수어통역사를 배치하고, 청각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의 정보 접근성을 보다 강화한다고 밝혔다.


원희룡 지사는 22일 오전 9시 50분 집무실에서 제주도 전담 첫 수어통역사에 고영산 씨를 신규 임용했다.



원희룡 지사는 “광역자치단체 최초로 수어통역사를 임용한 만큼 수어통역사에 대한 여러 가지 여건이나 제도 개선사항에 대해 늘 관심을 가지겠다”고 밝혔다.


이어“청각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들의 마음의 소리까지 듣고 도정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고영산 주무관은 “그동안 수어통역과 수어교육을 진행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제주특별자치도의 정보가 누구에게도 소외되지 않도록 분명하고 명확하게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 하겠다”면서 “도정의 공약인 ‘장애인을 위한 지원 체계 구축, 장애인이 행복한 제주’를 몸소 실천해 사회공헌도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주도 첫 전담 수어통역사인 고영산 주무관은 국가공인수어통역사와 한국수어교원 자격을 보유하고 전 제주도농아복지관 수어연구원으로 활동한 이력이 있다.


약 10여 년간 도내 방송사와 공공기관 등에서 제주의 현안을 수어로 전달하며 정보 접근이 어려운 청각 장애인들의 알권리를 높이는데 기여해왔다.


지난 2016년에는 올해의 수어통역사상을 수상한 이력이 있으며, 시사, 행정, 법률, 정치 등의 전문 용어를 농인들이 보다 알기 쉽게 한국수어로 변환해 통역하는 수어연구 사업도 추진해왔다.


고영산 주무관은 제주특별자치도 공보관 내 시간선택제임기제(다급, 주 35시간)로 근무하며 앞으로 도정 주요브리핑의 동시 수어통역과 제주특별자치도의 주요 행정 정보를 전달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