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19 (목)

  •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22.7℃
  • 서울 16.6℃
  • 천둥번개대전 19.7℃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1.2℃
  • 광주 20.9℃
  • 흐림부산 20.5℃
  • 흐림고창 21.2℃
  • 제주 24.1℃
  • 흐림강화 14.6℃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19.5℃
  • 흐림강진군 23.1℃
  • 구름많음경주시 22.2℃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라이프

제주 토박이 사물놀이패와 밴드가 뭉쳤다

제주특별자치도 설문대여성문화센터(소장 강봉숙)가 오는 22일 오후 7시 센터 공연장에서 사단법인 마로의‘섬이 전하는 노래 Ecstatic Beat’를 공연한다.




이번 공연은 이번 공연은 제주토박이 사물놀이패 마로와 젊은 밴드 김씨아이씨(kimcic)의 콜라보 무대이다.


사단법인 마로는 2000년 제주토박이 사물놀이패를 시작으로 제주 신화와 무속, 문화를 재해석해 관객에게 공감과 치유 전하는 제주공연단체이다.


김씨아이씨(kimcic)는 정규집‘산행’과 ‘하늘에 부르는 노래’로 이름을 알린 밴드로 서울과 제주를 오가며 다양한 이야기를 진전성 있게 풀어가는 그룹이다.


제주 굿소리와 밴드의 강렬한 비트가 미디어아트와 선을 보일 예정이다.


공연은 전체 관람가로 무료로 진행되며, 사회적 거리두기로 관람객은 선착순으로 50명만 전화 예약을 받는다.


전화 예약은 설문대여성문화센터 문화기획과(064-710-4243)나 사단법인 마로(064-722-0129)로 하면 된다.


강봉숙 설문대여성문화센터 소장은 “제주의 문화를 재해석해 미디어아트와 함께 선보이는 이번 공연이 코로나19로 지친 도민과 관광객에게 힐링의 시간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