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4 (화)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3.3℃
  • 맑음서울 16.0℃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3℃
  • 구름많음울산 13.3℃
  • 맑음광주 15.0℃
  • 구름많음부산 14.2℃
  • 맑음고창 15.7℃
  • 맑음제주 14.2℃
  • 맑음강화 14.8℃
  • 맑음보은 14.2℃
  • 맑음금산 15.2℃
  • 맑음강진군 15.9℃
  • 구름많음경주시 14.6℃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사회

제주도, 농번기 일손 확보 위한 특별대책 수립

  • 이청 ygin7777@naver.com
  • 등록 2020.03.24 13:02:46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농번기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안정적인 영농 인력 수급체계를 구축한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도내·외 이동 감소, 동남아 지역 확산에 따른 외국인 근로자 도입 지연 등으로 농번기(4~6월) 인력난이 우려되고 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지역에 맞춰 작물별로 파종부터 수확까지 연중 인력을 공급하고, 유상인력 확보를 통한 일자리 창출을 추진한다.

 

우선 도내 영농지원 구직자를 대상으로 품목별 영농작업반을 구성해 4~6월까지는 양파와 마늘, 하반기에는 당근과 월동무, 양배추 등의 파종과 수확 작업을 지원한다.

 

도는 영농작업반 운영을 총괄하고, 제주인력지원센터와 지역농협은 작업 및 현장 관리를 담당한다.

 

도외 인력 모집이 어려워짐에 따라 제주도는 국민수확단에 도내 참여자를 확대하고, 제주 수눌음 운동을 전개한다.

 

감귤 주산지와 밭작물 주산지 간 수눌음 추진을 위한 협의회를 구성해 마을별 부녀회를 중심으로 품목별 수눌음 운동을 추진한다.

 

농협을 중심으로 도외 인력을 모집했던 국민수확단은 도내 희망자로 우선 모집한다. 도내 참여자는 농협을 통해 사전 교육을 받은 후 4~6월에는 양파·마늘 등 밭작물, 9~11월에는 월동채소와 감귤 수확 현장에 투입된다.

 

감귤원 전정 작업단을 구성해 여성농업인을 우선 지원하고, 고령농업인 등 일손 부족 농가에 맞춤형 대행 서비스로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13개 지역농협은 감귤원 2분의 1 간벌을 추진하기 위해 200명으로 작업단을 구성해 225ha에 대한 간벌 작업을 지원한다.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