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8 (목)

  • 구름많음동두천 31.2℃
  • 구름많음강릉 34.6℃
  • 구름많음서울 31.4℃
  • 흐림대전 32.7℃
  • 구름많음대구 35.5℃
  • 구름많음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32.4℃
  • 구름조금부산 31.4℃
  • 흐림고창 29.8℃
  • 구름조금제주 33.4℃
  • 흐림강화 29.0℃
  • 흐림보은 31.7℃
  • 구름많음금산 30.3℃
  • 구름많음강진군 32.7℃
  • 구름많음경주시 34.3℃
  • 구름많음거제 33.4℃
기상청 제공

인물·동정

제주도 공무직 노동조합, 일본제품 불매운동 합류

제주특별자치도 공무직노동조합 일본 제품 불매운동 도민 동참을 아래와 같이 호소하였다.



지난 7월 29일 과거사 반성않고, 경제보복 자행하는 일본정부를 규탄하고 일본 불매운동을 전개키로 결의한 바 이에 따른 행동으로 8월8일 제주시청과 서귀포시 매일올레시장 앞에서 제주도민을 대상으로 일본 여행을 자제하고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동참을 호소하였다.

 

이번 도민 동참 호소문은 강제징용 배상금 지급 판결에 따른 보복의 수단으로 일본 아베 정부는 대한민국에 대하여 “반도체 핵심소재 수출규제 소지”와 “화이트 국가 리스트 배제”를 단행하는 등 경제적인 제재를 단행하며 정치적 수단으로 이용하고 있다.


특히 지난 2일 일본 정부는 각의에서 한국을 화이트 리스트에서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 정령 개정안을 의결처리 했다.


이는 일본 아베정부가 한국정부의 외교적인 협상 의지와 한국 내 여론악화에도 불구하고 자유경제 시장질서에 반하는 독단적이고 독선적인 결정이다.

 

제주특별자치도 공무직노동조합은 조합원 및 제주도민들에게 경제보복 철회와 강제징용 배상금 지급이 완료될 때까지 일본여행을 자제하고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을 부탁드렸다.


앞으로도 제주지역 시민사회 단체들과 함께 일본 아베정부를 강력히 규탄하고 보다 더 강력한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