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4 (수)

  • 맑음동두천 3.5℃
  • 맑음강릉 7.7℃
  • 맑음서울 3.9℃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6.9℃
  • 맑음울산 8.1℃
  • 맑음광주 8.6℃
  • 맑음부산 9.9℃
  • 맑음고창 7.9℃
  • 구름조금제주 14.1℃
  • 맑음강화 5.9℃
  • 맑음보은 5.4℃
  • 맑음금산 5.3℃
  • 맑음강진군 10.0℃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장애인정보마당

제주도,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위탁사무 협약 체결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일 (사)제주장애인인권포럼(대표자 김성완)과 장애인권익옹호기관 위·수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도는 2020년 10월 30일자로 장애인권익옹호기관 민간위탁 기간이 만료됨에 따라, 최초 수탁기관인 (사)제주장애인인권포럼과 재계약해 운영하기로 결정했다.


제주도는 지난 9월 28일 수탁기관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사)제주장애인인권포럼에 대한 수탁기관 재계약 적정성 심사를 거친 후 제주도의회에 보고해 최종 수탁기관으로 선정했다.

       * 수탁기관 선정위원회 구성 (6명) :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 장애인부모, 장애인권익 전문가, 사회복지학 교수, 장애인단체 추천자, 관련 공무원


위탁기간은 2020년 11월 1일부터 2023년 10월 31일까지 3년간이다.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은 장애인복지법 제59조의 11조에 따라 시·도에 설치해 △장애인학대 신고전화(1644-8295) 운영 △장애인학대 신고접수 △현장조사 및 응급보호 △장애인 및 가족에 대한 상담 및 사후관리를 지원하는 기관이다.


도에서는 지난 2018년 3월 14일 개관해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다.


강석봉 도 장애인복지과장은 “장애인 학대 피해자에 대한 신속한 조사 및 응급보호, 피해 장애인에 대한 조속한 피해 회복을 위해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의 운영을 내실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도민에 대한 장애 인식 개선 교육 및 홍보 등 장애인 학대를 예방하는 정책을 함께 추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은 2020년 9월 기준 총 신고접수 98건 중 학대의심 신고 42건에 대해 학대여부를 조사했으며 응급조치 5명, 피해자 상담 및 의료지원 218건, 사후 모니터링 35건을 비롯해 학대판정위원회 2회 등을 운영한 바 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