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4℃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8.7℃
  • 흐림대전 23.6℃
  • 흐림대구 21.9℃
  • 울산 21.3℃
  • 광주 20.8℃
  • 부산 21.6℃
  • 흐림고창 22.0℃
  • 제주 20.5℃
  • 맑음강화 27.8℃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라이프

2020년대 마지막 부분일식, 제주항공우주박물관서 관측하세요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의 제주항공우주박물관(JAM)이 오는 21일 16시부터 박물관 야외 광장에서 도내 유·초·중학생을 대상으로 「‘달 품은 해’ 볼까?」 이벤트를 개최한다.


「‘달 품은 해’ 볼까?」는 제주항공우주박물관이 도입한 천문관측이동시스템인 ‘별보카’를 통해 2020년대에 단 한번 볼 수 있는 ‘부분일식’ 장면을 가장 가깝게 관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이벤트다.


부분일식이란 달에 의해 일부분이 가려져 보이는 현상이다. 달이 태양을 완전히 가리는 경우를 개기일식이라 부르고, 달에 의해 해의 전부가 가려지지 않고 테두리가 남아 금반지처럼 보이는 경우를 금환일식이라 한다. 


우리나라에서 볼 수 있는 다음 일식은 2030년 6월 1일 부분일식으로 향후 10년간 국내에서 관찰 가능한 일식 현상은 없다. 


제주항공우주박물관은 도내 학생들에게 주요 천문현상을 직접 관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초 별보카를 도입했다.



별보카는 현재 우리나라에 2대 밖에 없는 천문 관측장비를 탑재한 이동천문차량으로 제주도에서는 유일하다. 천체망원경(400mm 주망원경)과 태양관측망원경(60mm)을 탑재하고 있으며, 영상 송출 및 교육이 가능하도록 차량 내·외부 스크린(TV 포함)이 구축돼 있다.




이번 이벤트는 박물관 야외 광장에서 오는 21일(일) 오후 4시부터 5시 30분까지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한다.


관측시간의 한계로 인해 부득이하게 참여 인원을 제한하고 있지만, 망원경을 통한 부분일식 관측 이외도, 참여자 모두가 부분일식을 관측할 수 있도록 태양 관측 안경을 통한 관측체험도 진행할 예정이다. 


참여자는 마스크 착용이 필수이며, 당일 기상악화 시 관측은 취소될 수도 있다.


한편, 제주항공박물관에서는 올해부터 날씨가 좋은 날에는 관람객들에게 태양 홍염 관측 등을 할 수 있도록 별보카를 주중 매일 무료로 운영하고 있으며, 태양관측안경 만들기 체험은 유료로 진행하고 있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