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0.9℃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6.7℃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8.6℃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2.2℃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라이프

2019 제주국제관악제 개막, 원 지사 "사랑과 평화의 메시지 되길"

  • 이영섭 기자 gian55@naver.com
  • 등록 2019.08.09 09:32:44

여름밤의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줄 금빛관악의 향연 ‘2019 제주국제관악제 개막식’의 화려한 막이 올랐다.

 

제주도는 ‘2019 제주국제관악제’가 8일 오후 7시 30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막을 올렸다고 밝혔다.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제주국제관악제는 ‘섬 그 바람의 울림’을 주제로 25개국·79팀·4,200여 명의 아티스트들이 참가했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이날 개막식에 참석해 “제주국제관악제는 한국 전쟁 속에서 가난했던 시절을 위로해줬던 제주 관악을 기리기 위해 만들어 졌다”며, “그동안 바람 많은 섬 제주에서 평화의 울림을 제주도민들과 전 세계로 울려 퍼지게 하는 제주의 가장 대표적인 음악 축제로 자리 잡았다”고 제주국제관악제의 발전상을 소개했다.


 

원 지사는 이어 “제주국제관악제가 여러분 가슴 속에도 큰 사랑과 평화의 울림으로 남고, 갈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온 세계에 울려퍼지는 평화의 메시지가 되어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힘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국제관악제조직위원회가 공동 주최하는 ‘제24회 제주국제관악제’와 ‘제14회 제주국제관악콩쿠르’는 8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진행된다.

 

‘2019 제주국제관악제’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행사기간동안 제주도문예회관, 제주해변공연장, 서귀포예술의전당, 천지연폭포야외공연장 등 도내 실내‧외 공연장에서 다양한 공연이 진행된다.

 

축제의 테마는 ‘관악연주의 질적 향상’, ‘제주문화와의 융합’, ‘평화교류’로 마에스트로 콘서트, 해녀와 함께하는 관악제, 우리동네 관악제, 청소년 관악단의 날 등이 기획되었다.

 

한편 이날 개막공연에는 국내 유일 전문도립관악단인 제주도립서귀포관악단과 제주특별자치도립연합합창단의 합창 연주공연과 함께, 트럼펫 세계 3대 유명 연주자인 세르게이 나카리아코프, 카운트 테너 이동규, 조성호 등 연주자들의 공연이 이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