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4℃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8.7℃
  • 흐림대전 23.6℃
  • 흐림대구 21.9℃
  • 울산 21.3℃
  • 광주 20.8℃
  • 부산 21.6℃
  • 흐림고창 22.0℃
  • 제주 20.5℃
  • 맑음강화 27.8℃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22.9℃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라이프

제주민속자연사박물관 재개관 첫 특별전, 오는 18일부터 「제주광어展」 열려

제주특별자치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노정래)에서는 제144회특별전 「제주광어展」을 오는 6월 18일부터 9월 6일까지 민속자연사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민속자연사박물관의 올해 첫 특별전인 「제주광어展」은 제주의 대표 수산물인 광어를 주제로 표본, 영상 등의 전시자료 30여점을 가지고 제주광어와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제주 광어는 1986년도에 육상양식이 시작되어 청정한 제주의 바다환경과 지속적인 양식기술개발로 국내 광어생산량의 60% 이상, 수출량의 90% 이상을 담당해왔으며, 지난 2005년에는 정부가 인증하는 세계일류상품으로 선정될 만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수산물로 꼽힌다.


이번 전시는 광어의 소개, 특징, 변화, 제주의 광어양식 총 4가지의 소주제로 구성됐다.


광어의 다양한 특징(성장에 따른 골격변화, 자어 발달과정, 보호색 등)과 변화(황금광어, 암수별 성장 차이 등)를 알기 쉽게 설명하는 자리가 될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제주의 광어양식과 관련된 변천과정과 인물 등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특별전 연계프로그램으로 광어 골격염색 체험행사를 마련해 참여한 관람객에게는 광어 골격염색 표본을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노정래 민속자연사박물관장은 “제주와 광어는 인연이 매우 특별하다. 예로부터 귀한 어종인 광어는 제주에서 양식이 시작되면서 전 국민이 좋아하는 횟감으로 자리를 잡게 됐다”며 “이번 특별전을 통해 제주광어에 대하여 흥미와 관심을 가지게 되는 기회를 제공하고, 최근 연어와 방어의 수입증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어양식 어가에 도움을 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민속자연사박물관(☎710-7693, 710-7691)로 문의하면 된다.


 




제주교통복지신문, JEJUTWN







포토뉴스


교통안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