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맑음동두천 13.4℃
  • 흐림강릉 11.4℃
  • 서울 12.4℃
  • 구름많음대전 14.9℃
  • 대구 16.8℃
  • 울산 18.6℃
  • 광주 13.4℃
  • 부산 16.6℃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5.9℃
  • 구름많음강화 12.4℃
  • 흐림보은 15.5℃
  • 구름많음금산 15.4℃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교육

한중일 삼개국이 참가하는 환경교육교류회 조천읍 일대에서 개최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의 환경교육교사 및 활동가, 연구자들이 참여하는 2017년 한중일 환경교육교류회가 오는 8일부터 12일까지 4박 5일 동안 동백동산습지센터를 비롯한 조천읍 일대에서 열린다.



한중일 환경교육 교사 교류회는 3개국의 환경교육 교사들로 구성된 네트워크 협력팀으로 공통의 환경문제를 극복하고 발전, 공유하기 위해 협력된 단체로 1999년부터 매년 3개국이 교대로 개최하고 있다.


금번 제16차 행사는 조천읍 람사르습지도시 지역관리위원회(위원장 조천읍장) 주관으로 3개국 총 50여명(한국 27, 일 본10, 중국 13)이 참가하여 “지속가능한 사회 만들기”라는 주제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주요 프로그램 계획을 보면 선흘1리 환경교육사례 소개, 미세먼지 대책협의, 자국의 습지환경교육 사례공유 등 다양한 주제의 세미나와 토론회가 개최되고, (주요 프르그램 일정 : 붙임)


그밖에 선흘분교 아이들과 함께하는 생태놀이, 자연환경해설사와 동백동산 탐방, 4·3유적지 및 강정마을 방문 등 생태·문화·유적지 등을 탐방하는 의미있는 시간도 있을 예정이다.


특히, 최근 중국의 대기오염 문제가 불거지는 상황에서 우리 제주에서 개최되는 이번 교류회는 지금까지와는 차별화된 중국의 대기오염 문제를 극복하기 위한 공동대응과 우리지역이 세계적인 람사르습지 인증도시 최종 후보지로서의 생태, 습지 등의 현명한 이용 사례과 함께 지난 16년동안의 성과를 분석하고 새로운 도약의 계기를 마련하는 한편, 3개국의 미래지향적 환경교육 모델 탐색을 통해 동반 성장하는 협력의 장이 될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