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7 (목)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10.8℃
  • 맑음대전 -6.5℃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3.3℃
  • 맑음부산 1.8℃
  • 구름조금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2.7℃
  • 맑음강화 -9.7℃
  • 맑음보은 -7.0℃
  • 맑음금산 -6.4℃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1.9℃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사회

2019년 해양수산 조수입 목표 2조5천억 원

제주특별자치도는 2019년 해양수산 조수입 2조5천억 원 달성을 목표로, 4대 핵심전략 14개 중점과제를 선정해 본격 추진한다고 27일 밝혔다.



4대 핵심전략은 지속 가능한 미래 전통수산업 육성, 청정과 공존의 미래 해양산업 육성, 자연과 공존하며 더불어 살아가는 해녀공동체 육성, 동북아 거점 항만물류 기반 구축 등이다.

 

도는 수산업 조수입 1조2천억 원 달성, 크루즈 관광객 100만명 유치, 항만 물동량 2,000만톤을 목표로 2019년도에 총 2,597억 원을 투자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수산업 조수입 1조2천억 원을 달성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전통 수산업 육성을 위해 연안어장 자원을 조성하고, 수산종묘 매입방류사업을 확대한다. 또, 해중림 및 연안바다목장 조성, 수산물 수급가격안정 기금 조성, 수산물 처리저장 시설 지원, 수산산업 창업투자 지원, 수산물 수출물류센터 및 광어 가공유통센터 건립, 어선어업 경영안정 기반 구축 등 75개 사업에 596억 원을 투입한다.

 

한림항에 다목적 어업인 지원센터를 건립하고, 여성어업인 복지를 위한 행복바우처 사업을 확대 지원한다.

 

어촌뉴딜 300사업, 마리나항만 인프라 구축, 해양경관 복원, 무인도서 연료운반선 건조, 크루즈 질적 성장 등 37개 사업에 219억 원을 투자한다.

 

고령해녀 은퇴수당 및 신규해녀 정착지원금 지원, 해녀문화 보존을 위한 생활밀착형 사업과 공동체 문화복원 및 지역사회와의 상생프로그램 개발 등을 위해 31개 사업에 52억 원을 지원한다.

 

항만물류 인프라 구축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제주항 탑동방파제 축조, 한림항·성산항 건설 등 제주의 백년대계를 위한 항만인프라 구축에 따른 5개 사업에 461억 원을 투자하고, 해양관광, 레저 및 어항기능을 연계한 복합공간 조성을 위해 위미항 등 3개항에 144억 원을 투입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


김창선 해양수산국장은 “‘제주 해양시대, 더 큰 제주’를 실현하기 위해 사업의 조기발주와 신속한 재정집행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계획된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혼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