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8 (화)

  • 구름조금동두천 6.9℃
  • 맑음강릉 6.9℃
  • 맑음서울 6.9℃
  • 구름조금대전 7.6℃
  • 구름조금대구 8.4℃
  • 구름많음울산 7.9℃
  • 맑음광주 9.1℃
  • 구름많음부산 9.3℃
  • 맑음고창 8.7℃
  • 구름조금제주 11.2℃
  • 맑음강화 7.2℃
  • 구름많음보은 5.6℃
  • 구름조금금산 5.5℃
  • 맑음강진군 9.8℃
  • 구름많음경주시 7.6℃
  • 구름조금거제 8.6℃
기상청 제공

라이프

'탐나' 감자,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수상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은 지난 6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농림축산식품부와 국립종자원이 주관한 ‘제14회 대한민국우수품종상’ 시상식에서 ‘탐나’ 감자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상은 종자산업 최고의 상(賞)으로 2005년부터 국내에서 개발된 우수품종 중 농가소득 증대, 수출확대와 수입 대체 등을 통해 국내 종자산업 발전에 기여한 품종을 대상으로 현재까지 43개 작물 103개 품종에 대해 주어졌다.

 

올해는 총 54품종이 출품됐으며, 지난 4월부터 11월까지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서류심사와 재배현지, 유통 경매시장에서 기호도 등 현지심사를 거쳐 최종 종합 심사한 결과 ‘탐나’ 품종을 포함해 8개 품종이 최종 선발됐다.

 

 ‘탐나’ 감자는 고형물 함량이 높은 AJ09와 병에 강한 ‘제서’감자를 교배해 육성한 품종으로 더뎅이병에 강할 뿐만 아니라 도매시장 중․도매인 품평회에서도 맛, 상품성, 모양 등에서 높게 평가되어 본 상을 수상하게 됐다.


 

농업기술원은 이러한 우수성으로 2016년 특허청에 품종특허등록, 2017년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등록을 완료하였고, 농가 조기 보급을 위하여 수경재배 씨감자를 2019년부터 매년 확대 공급 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지난 4월 종자 수출업체인 ㈜홍익바이오와 품종보호권 통상실시 2,200톤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2019년부터 2023년까지 카자흐스탄에 국내 최초 감자 품종 해외 수출 성과도 기대된다.

 

농업기술원은 이러한 계획이 차질 없이 추진된다면 2020년까지 ‘탐나’ 감자 재배면적을 1,500ha까지 확대해 월동채소 수급안정에도 기여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산물원종장 관계관은 ‘감자 뿐만 아니라 대면적 밭작물 등에 대해서도 농업인이 원하는 우량종자를 보급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