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0 (화)

  • 흐림동두천 9.0℃
  • 맑음강릉 10.2℃
  • 구름조금서울 8.8℃
  • 맑음대전 5.6℃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8.2℃
  • 맑음광주 7.6℃
  • 맑음부산 8.4℃
  • 맑음고창 3.7℃
  • 맑음제주 11.3℃
  • 흐림강화 11.4℃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1.3℃
  • 맑음강진군 3.9℃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교육

제9회 제주국제청소년포럼, 오는 11월 1일 개막

제주도교육청은 30일, ‘우리가 원하는 평화와 번영 : 세계 청소년 시민의 실천’을 주제로 ‘제9회 제주국제청소년포럼’이 11월 1일부터 5일까지 4박5일간 일정으로 MG새마을금고 제주연수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주국제청소년포럼은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과 제주특별자치도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UNITAR 제주국제연수센터‧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에서 주관하여 세계 각국 청소년들이 참가하는 포럼이다.


이번 포럼에는 한국을 포함하여 핀란드, 부탄, 캐나다, 러시아, 미국, 중국, 일본, 몽골 등 11개국 29개 도시, 169명의 학생과 교사들이 참여하여‘세계 식량안보 개선 방안 ’,‘재생 에너지 사회로의 패러다임 전환의 문제 대응 방안’,‘청소년 평화 구축 참여 장려 방안’,‘과학, 기술, 엔지니어링, 수학 등 첨단과학기술분야에서의 성 격차 해소 방안’등 4개의 주제를 가지고 영어로 토론 한다.


4개의 토론주제는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를 반영한 주제로, 각 국의 청소년들이 지속가능한 미래를 실현하기 위하여 함께 고민하고, 해법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특히, 오리엔테이션에서는 4‧3 70주년을 맞이하여 제주 4‧3을 세계 청소년들에게 소개하고, 평화와 인권의 소중함을 공유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11월 4일 진행되는 평화문화 코스 탐방은 세계 각국 청소년들이 제주환태평양평화공원을 방문하여 정치‧사회‧경제적인 경계를 넘어 하나의 공동체로서 평화 증진을 위한 우정을 쌓아갈 계획이다.


영어패널토론과 평화문화탐방 외에 K-pop 댄스 배우기, 제주문화체험, 자국 문화를 홍보하는‘컬쳐나잇’등 다채로운 체험과 서로의 문화소개의 장을 마련하여 세계 청소년들이 다양한 문화를 배우고 이해하는 문화교류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모두 영어로 진행되며, 제주학생외교관들이 자원봉사로 활동하여 오리엔테이션, 개회식, 폐회식, 컬쳐나잇 등 주요 프로그램 진행과 안내를 맡는다. 또한, 개회식과 패널토론 발표회에는 제주 도내 고등학생 200여명도 방청객으로 함께 참여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이번 포럼을 통해 각국 청소년들이 평화와 협력을 배우고, 서로 공존하는 글로벌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리더십을 키워나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제주국제청소년포럼이 글로벌 리더십 함양의 장이 될 수 있도록 행사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